축구

대표팀, 레알 출신 가르시아 전력분석코치 영입

이등병 SoccerNews

조회 8,746

추천 0

2018.03.18 (일) 16:19

                           

대표팀, 레알 출신 가르시아 전력분석코치 영입



 



[골닷컴] 윤진만 기자= 한국 축구대표팀이 러시아월드컵 본선에 대비해 전력분석코치를 추가로 영입했다.



 



대한축구협회가 스페인 명문 레알마드리드 등 스페인을 주무대로 활동한 가르시아 에르난데스(64)를 영입했다고 18일 밝혔다. 계약기간은 러시아월드컵까지라고.



 



가르시아 신임 코치는 기존 그란데 코치, 미냐노 피지컬 코치 등과 함께 월드컵을 준비 중인 대표팀에 힘을 보탤 예정이다.



 



신태용 대표팀 감독은 “이번 러시아월드컵은 헤드셋 사용을 허용하는 등 전력 분석에 대한 중요성이 예전에 비해 높아졌다”며 “오랜 경험과 다양한 직책을 수행한 코치의 합류가 팀에 큰 힘이 될 것이다”고 만족감을 나타냈다.



 



레알에서 선수 생활을 한 가르시아 코치는 1991년부터 2003년까지 프리메라리가에서 코치로 활동했다. 2001-02시즌 레알마드리드 델 보스케 감독 아래에서 그란데, 미냐노 코치와 한 팀으로 활약하며 UEFA 챔피언스리그 우승을 경험했다.



 



2003년부터 2016년까지 레알 전력 분석관을 지내며 카펠로, 히딩크, 무리뉴, 안첼로티, 지단 등을 보좌했다. 



 



가르시아 코치는 19일 아일랜드 더블린에서 대표팀에 합류할 예정이다.



 



사진=대한축구협회

댓글 2

대위 양의지

06 두산 2차 8라운드 59순위

2018.03.18 17:42:28

의미있나

병장 뿌식이동생

2018.03.18 19:03:48

어떻게 되려나 ..?

신고를 접수하시겠습니까?

이전 10 페이지다음 10 페이지

이전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