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

'베트남 축구영웅' 박항서 감독 '기념 메달' 나온다

일병 news1

조회 1,006

추천 0

2021.01.31 (일) 18:48

                           


'베트남 축구영웅' 박항서 감독 '기념 메달' 나온다

2월 한국·3월 베트남 선판매…5월 한-베트남 정식 판매



'베트남 축구영웅' 박항서 감독 '기념 메달' 나온다

(서울=연합뉴스) 이영호 기자 = 베트남 축구의 영웅으로 떠오른 박항서(62) 베트남 축구대표팀 감독을 기념하는 메달이 한국과 베트남에서 동시에 출시된다.

한국조폐공사는 2월 1일 오전 서울특별시 마포구 창전동 서울 사옥 영업개발처 1층 오롯·디윰관에서 '박항서 감독 기념 메달 출시 공개 행사'를 진행한다.

이번 행사에는 박항서 베트남 대표팀 감독, 응우옌 부 뚱 주한 베트남 대사, 조용만 한국조폐공사 사장, 이제철 풍산화동양행 사장 등이 참석한다.

조폐공사는 대한민국을 넘어 베트남의 국민 영웅이 된 박 감독의 업적을 기리는 차원에서 기념 메달 출시를 결정했다.

국내 축구 감독을 기념해 기념 메달이 나오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2017년 하반기 베트남 대표팀의 지휘봉을 잡은 박 감독은 2018년 초 아시아축구연맹(AFC) 23세 이하(U-23) 챔피언십에서 베트남의 역대 첫 준우승을 이끌며 '박항서 매직'의 서막을 열었다.

2018년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서는 베트남의 역대 첫 4강 진출을 이끈 박 감독은 그해 성인 대표팀을 이끌고 나선 스즈키컵에서 10년 만의 우승을 일궈내며 '국민 영웅'으로 우뚝 섰다.

박 감독은 2019년 1월 AFC 아시안컵에서 8강 진출을 지휘해 또다시 '베트남 축구 영웅'의 입지를 확고히 했다.

이런 가운데 조폐공사는 대한민국을 넘어 베트남 축구에서 한류 붐을 일으키고 있는 박 감독의 업적을 기념하고, 전 세계에 대한민국을 알리는 박 감독에 대한 국가 차원의 기념성을 부여하는 차원에서 기념 메달 제작에 나섰다.

기념 메달은 2월 1일부터 한국에 선판매하고, 3월부터 베트남 현지 선판매에 나설 예정이다. 5월부터 한국과 베트남에서 정식 판매된다.

기념 메달은 금, 은, 동메달 3가지로 출시된다.

금메달 정면에는 '박항서 매직'이 영문으로 새겨지고 박 감독의 친필 서명도 들어간다. 또 뒷면에는 '최선을 다했으니 고개 숙이지 말라'는 박 감독의 말이 한글과 베트남어로 함께 새겨진다.

기념 메달 판매 수익금은 박 감독의 뜻에 따라 베트남 현지 유소년 축구 발전 사업으로 환원된다.

[email protected]

(끝)





<연합뉴스 긴급속보를 SMS로! SKT 사용자는 무료 체험!>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신고를 접수하시겠습니까?

이전 10 페이지다음 10 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