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구

프로배구 대한항공 새 외인 요스바니 입국…2주간 격리

일병 news1

조회 1,584

추천 0

2021.01.03 (일) 17:26

                           


프로배구 대한항공 새 외인 요스바니 입국…2주간 격리





프로배구 대한항공 새 외인 요스바니 입국…2주간 격리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프로배구 남자부 대한항공의 새 외국인 선수 요스바니 에르난데스(등록명 요스바니)가 3일 입국했다.

대한항공 관계자는 "요스바니는 이날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했다"며 "곧바로 개인 숙소에서 자가격리에 들어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요스바니는 격리 후 팀 훈련을 통해 컨디션을 끌어올린 뒤 경기 출전 시기를 결정할 계획이다.

대한항공은 지난달 무릎 부상으로 전력에서 이탈한 외국인 선수 안드레스 비예나를 방출하고 새 외국인 선수 요스바니를 영입했다.

대한항공은 한동안 외국인 선수 없이 경기를 치렀지만, 토종 라이트 공격수 임동혁이 맹활약을 펼치며 전력난을 최소화했다.

대한항공은 3일까지 13승 6패 승점 37점으로 KB손해보험(13승 6패 승점 38)에 이어 단독 2위를 기록 중이다.

(끝)





<연합뉴스 긴급속보를 SMS로! SKT 사용자는 무료 체험!>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신고를 접수하시겠습니까?

이전 10 페이지다음 10 페이지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