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구

프로배구 대한항공, 외국인선수 교체…비예나 "행복했다"

일병 news1

조회 1,192

추천 0

2020.12.20 (일) 17:25

                           


프로배구 대한항공, 외국인선수 교체…비예나 "행복했다"

쿠바 출신 요스바니 에르난데스 합류할 듯





프로배구 대한항공, 외국인선수 교체…비예나 행복했다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프로배구 V리그 남자부 선두 대한항공이 외국인 선수를 교체한다.

대한항공은 고질적인 무릎 부상으로 최근 경기에 나서지 못한 안드레스 비예나(등록명 비예나)를 퇴출하기로 했다.

대한항공은 쿠바 출신의 요스바니 에르난데스(29)를 영입하기로 한 가운데 이적료 문제로 막판 조율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비예나는 20일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 계정을 통해 팬들에게 작별 인사를 했다.

비예나는 "무릎 부상으로 인해 한국 생활이 예상보다 일찍 끝났다"며 "팀의 상황과 구단의 결정을 존중한다"고 밝혔다.

이어 "가족 같은 동료들이 있었기에 힘든 일을 버틸 수 있었다. 행복했다"며 "많은 팬이 응원해주셔서 좋은 추억을 많이 쌓았다"고 전했다.

그는 "이제 스페인으로 돌아가 회복에 힘쓸 것"이라며 "다시 한국에 돌아올 날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스페인 출신인 비예나는 2019년 대한항공에 입단해 지난 시즌 득점 1위(786점), 공격 성공률 1위(56.36%), 서브 2위(세트당 0.56개)를 기록했다.

그러나 올 시즌엔 무릎 부상으로 인해 이렇다 할 활약을 펼치지 못했다.

[email protected]

(끝)





<연합뉴스 긴급속보를 SMS로! SKT 사용자는 무료 체험!>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신고를 접수하시겠습니까?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