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구

한국전력 러셀·GS칼텍스 러츠, 프로배구 2라운드 MVP

일병 news1

조회 927

추천 0

2020.12.05 (토) 14:25

                           


한국전력 러셀·GS칼텍스 러츠, 프로배구 2라운드 MVP





한국전력 러셀·GS칼텍스 러츠, 프로배구 2라운드 MVP

(서울=연합뉴스) 신창용 기자 = 카일 러셀(한국전력)과 메레타 러츠(GS칼텍스)가 프로배구 도드람 2020-2021 V리그 2라운드 남녀 최우수선수(MVP)에 선정됐다.

한국전력의 반등을 이끈 러셀은 기자단 투표 31표 중 11표를 획득하고 2라운드 MVP를 차지했다.

이어 신영석(8표·한국전력), 정지석(대한항공), 노우모리 케이타(이상 6표·KB손해보험) 순이었다.

러셀은 2라운드 동안 득점 2위, 서브 1위에 올랐고, 팀이 2라운드에서 5승 1패로 중위권으로 올라서는 데 힘을 보탰다.

한국전력 러셀·GS칼텍스 러츠, 프로배구 2라운드 MVP

여자부에선 러츠가 31표 중 22표를 휩쓸고 지난 시즌 2라운드에 이어 올 시즌에도 2라운드 MVP에 선정됐다.

러츠는 2라운드에서 득점과 공격 종합에서 1위를 질주했다.

러셀과 러츠는 상금 200만원을 받는다.

[email protected]

(끝)





<연합뉴스 긴급속보를 SMS로! SKT 사용자는 무료 체험!>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신고를 접수하시겠습니까?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