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구

산틸리 대한항공 감독 "4세트서 공격 리듬 이어간 게 주효"

일병 news1

조회 799

추천 0

2020.11.24 (화) 22:25

                           


산틸리 대한항공 감독 "4세트서 공격 리듬 이어간 게 주효"





산틸리 대한항공 감독 4세트서 공격 리듬 이어간 게 주효



(인천=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우리카드를 누르고 2연승을 기록하며 선두권 경쟁에 뛰어든 로베르토 산틸리 대한항공 감독은 승부처였던 4세트에서 공격 리듬을 잘 이어간 게 승리의 원동력이 됐다고 밝혔다.

산틸리 감독은 24일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열린 프로배구 V리그 남자부 우리카드와 홈경기에서 세트 스코어 3-1로 승리한 뒤 "상대 팀 라이트 나경복이 (경기 중 부상으로) 빠져서 외국인 선수 알렉산드리 페헤이라(등록명 알렉스)가 라이트로 나설 것으로 생각했다"고 전했다.

이후 "우리 팀도 공격적으로 나서야 한다고 판단해 (속공을 잘 만드는) 유광우를 세터로 투입했는데, 공격 리듬을 잘 이어갔다"고 자평했다.

이어 "오늘 분위기를 앞으로 계속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무릎 부상에서 회복한 외국인 선수 안드레스 비예나의 플레이에 관해선 "최근 일주일 동안 훈련을 제대로 못 했는데, 나름대로 자기 몫을 다했다"고 말했다.

이어 "서브, 블로킹에서 더 좋은 모습을 보여야 하지만 이해하는 부분"이라며 "훈련을 정상적으로 하면 더 나아질 것"이라고 기대했다.

[email protected]

(끝)





<연합뉴스 긴급속보를 SMS로! SKT 사용자는 무료 체험!>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신고를 접수하시겠습니까?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