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구

여자농구 신한은행, 승차 응원 등 '3택트'로 시즌 개막

일병 news1

조회 420

추천 0

2020.09.23 (수) 12:02

                           


여자농구 신한은행, 승차 응원 등 '3택트'로 시즌 개막



여자농구 신한은행, 승차 응원 등 '3택트'로 시즌 개막



(서울=연합뉴스) 배진남 기자 = 여자프로농구 인천 신한은행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여파로 경기장을 찾을 수 없는 팬들을 위해 '승차 응원' 등의 이벤트로 새 시즌을 시작한다.

신한은행은 23일 "카택트(Cartact), 홈택트(Hometact), 온택트(Ontact)의 '3택트' 이벤트로 2020-2021시즌을 연다"고 밝혔다.

구단은 이번 이벤트와 관련해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로 무관중 개막을 피할 수 없게 되면서 인천 홈 개막전을 기다려온 여자농구 팬들이 경기를 직접 관람할 수 없는 아쉬움을 달래고자 마련했다"고 설명했다.

'카택트'는 인천 도원체육관 홈 경기장 주차장을 활용, 선착순 40대의 차에서 450인치 대형 스크린과 차량 라디오를 통해 경기를 관람하며 다양한 먹거리도 즐길 수 있는 이벤트다.

여자농구 신한은행, 승차 응원 등 '3택트'로 시즌 개막

'홈택트'를 통해서는 경기장에서 일어나는 다양한 행사를 온라인 채널로 옮겨 집에서 즐겨볼 수 있도록 했다.

팬들은 네이버 채널에서 하프타임과 작전타임 등에 치어리더 공연을 관람할 수 있으며, 구단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퀴즈에 참여해 상품도 받을 수 있다.

'온택트'는 팬들의 응원 영상을 관중석에 설치된 LED 전광판에 노출하는 것을 말한다.

구단에 따르면 일단 '카택트' 이벤트는 홈 개막전에서만 진행하고, '홈택트' 및 '온택트' 이벤트는 유관중 경기로 전환될 때까지 이어갈 예정이다.

여자프로농구 2020-2021시즌은 10월 10일 개막한다.

[email protected]

(끝)





<연합뉴스 긴급속보를 SMS로! SKT 사용자는 무료 체험!>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신고하기

이전 10 페이지다음 10 페이지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