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타

이다연, 여자골프 2020시즌 개막전 '와이어투와이어' 우승(종합)

일병 news1

조회 280

추천 0

2019.12.08 (일) 19:08

                           


이다연, 여자골프 2020시즌 개막전 '와이어투와이어' 우승(종합)

중국 이어 베트남에서도 우승…올해 해외 대회에서만 2승



이다연, 여자골프 2020시즌 개막전 '와이어투와이어' 우승(종합)





(서울=연합뉴스) 최태용 기자 = 이다연(22)이 올해 해외에서 열린 대회에서 강세를 보이며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2020시즌 개막전 정상에 올랐다.

이다연은 8일 베트남 호찌민의 트윈도브스 골프클럽(파72·6천579야드)에서 열린 효성 챔피언십(총상금 7억원) 마지막 날 3라운드에서 안정된 플레이로 2타를 줄여 합계 11언더파 205타로 우승했다.

이다연은 사흘 연속 선두를 달린 '와이어투와이어' 우승으로 상금 1억4천만원을 받았다.

지난 7월 중국에서 열린 아시아나항공 오픈에서도 우승한 이다연은 베트남 대회에서도 정상에 올라 올해 해외 대회에서만 2승을 따냈다. 개인 통산으로는 다섯번째 우승이다.





이다연, 여자골프 2020시즌 개막전 '와이어투와이어' 우승(종합)



특히 이다연은 지난 6월 한국여자골프 메이저대회인 한국여자오픈에서도 우승하는 등 최고의 2019년을 보냈다.

1타차 선두로 마지막 라운드에 나선 이다연은 경쟁자들이 단단한 그린을 공략하지 못하고 타수를 잃는 사이 전반에만 2타를 줄였다.

같은 챔피언 조에서 경기한 최은우(24)가 15번 홀(파5)에서 8m 거리의 버디 퍼트를 넣어 이다연을 2타차로 압박했다.

하지만 이다연은 14번 홀(파3)에서 버디로 응수한 데 이어 최은우가 같은 홀에서 보기를 적어냈다.

두 선수 간 격차는 순식간에 4타로 벌어져 우승의 기운은 이다연 쪽으로 기울었다.

이다연은 18번 홀(파5)에서 두 번째 샷을 깊은 러프로 보내는 바람에 보기를 했지만, 2위와의 타수 차가 커 우승에는 걸림돌이 되지 않았다.



이다연, 여자골프 2020시즌 개막전 '와이어투와이어' 우승(종합)



이다연은 "2019 시즌 마지막 대회 ADT캡스 챔피언십에 체력 문제로 출전하지 못했는데, 쉬면서 체력을 회복한 것이 우승으로 이어진 것 같다"고 말했다.

이다연은 "2020시즌에는 상금왕과 대상을 큰 목표로 세우고 이를 이룰 수 있도록, 세부 목표는 톱텐에 많이 들자는 목표를 세우겠다"고 덧붙였다.

최은우는 17번 홀(파3)에서도 한타를 잃어 2위 이소미(20·8언더파 208타)에 1타 뒤진 3위로 대회를 마쳤다.

2019시즌 6관왕 최혜진(20)은 합계 2언더파 214타로 공동 8위다.

[email protected]

(끝)





<연합뉴스 긴급속보를 SMS로! SKT 사용자는 무료 체험!>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신고하기

이전 10 페이지다음 10 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