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MLB 월드시리즈 '떨어진 인기'…1차전 시청률 11.4% 하락

일병 news1

조회 4,161

추천 0

2019.10.24 (목) 10:29

                           


MLB 월드시리즈 '떨어진 인기'…1차전 시청률 11.4% 하락





MLB 월드시리즈 '떨어진 인기'…1차전 시청률 11.4% 하락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월드시리즈(WS) 1차전의 미국 내 TV 시청률이 작년보다 11.4% 하락했다.

AP는 24일(한국시간) "23일 열린 휴스턴 애스트로스와 워싱턴 내셔널스의 WS 1차전 미국 내 TV 시청자 수는 1천219만4천명으로 지난 시즌 WS 1차전 로스앤젤레스 다저스와 보스턴 레드삭스전(1천376만명)보다 11.4%가 줄었다"고 전했다.

아울러 "올해 WS 1차전 TV 시청자 수는 캔자스시티 로열스와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가 맞붙은 2014년 WS 1차전(1천219만1천명) 이후 가장 낮은 수치"라고 부연했다.

미국 내 메이저리그 WS 시청률이 떨어진 이유는 많다.

휴스턴과 워싱턴은 보스턴, 로스앤젤레스처럼 메이저리그 빅마켓 시장이 아니라 미국 전역에서 관심을 끌기에 무게감이 떨어진다.

아울러 나날이 뉴미디어가 발달하면서 전통적인 TV 시청자 수도 줄어들고 있다.

실제로 올해 메이저리그 양대 리그 챔피언십시리즈 평균 시청자수는 515만명으로 지난 시즌(531만명)보다 16만명 정도가 줄었다.

올해 메이저리그 올스타전 TV 시청자도 814만명으로 역대 올스타전 중 가장 낮았다.

미국 내 메이저리그 인기도 예전만 못하다.

베이스볼 레퍼런스에 따르면, 올해 메이저리그 정규시즌 총관중 수는 6천849만4천895명으로 최악의 시즌으로 꼽히는 지난 시즌(6천967만1천272명)보다 더 떨어졌다.

[email protected]

(끝)





<연합뉴스 긴급속보를 SMS로! SKT 사용자는 무료 체험!>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신고를 접수하시겠습니까?

이전 10 페이지다음 10 페이지

이전검색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