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

'박항서 조력자' 이영진, 베트남 U-22 대표팀 지휘

일병 news1

조회 533

추천 0

2019.02.23 (토) 16:23

                           


'박항서 조력자' 이영진, 베트남 U-22 대표팀 지휘

SEA게임 대표팀 이끌어…박항서는 월드컵 예선에 집중



'박항서 조력자' 이영진, 베트남 U-22 대표팀 지휘

(서울=연합뉴스) 고미혜 기자 = 박항서 베트남 대표팀 감독과 함께 '박항서 매직'을 일군 이영진 수석코치가 베트남 22세 이하(U-22) 대표팀을 이끌게 됐다.

베트남축구협회는 23일 '박항서의 오른팔'인 이영진 신임 감독이 오는 11월 필리핀에서 열리는 동남아시안(SEA)게임에서 베트남 U-22 팀을 지휘한다고 밝혔다.

축구협회는 이번 결정이 박항서 감독의 제안에 따라 위원회의 검토를 거쳐 이뤄졌다고 설명했다.

박 감독은 2017년 선임 이후 베트남의 U-23 대표팀과 A대표팀을 모두 이끌어왔다.

그러나 올해 11월 A대표팀이 출전하는 2022 카타르월드컵 예선과 U-22 대표팀이 나서는 동남아시아(SEA)게임 일정이 겹치면서 박 감독은 올해는 둘 중 한 팀만 맡고 싶다는 의사를 밝힌 바 있다.

이 감독이 U-22 대표팀을 맡게 됨에 따라 내달 아시아축구연맹(AFC) U-23 챔피언십 예선 이후엔 박 감독은 A대표팀에서 월드컵 예선에만 집중하게 된다.

베트남축구협회는 박 감독이 U-22 대표팀을 직접 이끌지는 않지만 이 감독과 긴밀하게 협의해 U-22 대표팀 훈련 기간 고문 역할을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국가대표 미드필더 출신의 이 감독은 FC서울 코치를 거쳐 대구FC와 청주대에서 감독직을 맡았다.

박 감독이 2017년 베트남 대표팀을 이끌게 되자 함께 합류해 아시안게임 4강과 스즈키컵 우승 등 '박항서 매직'을 함께 완성했다.

[email protected]

(끝)





<연합뉴스 긴급속보를 SMS로! SKT 사용자는 무료 체험!>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신고를 접수하시겠습니까?

이전 10 페이지다음 10 페이지

이전검색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