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

프로축구 수원FC, 테스트로 뽑은 유망주 3명 영입

일병 news1

조회 911

추천 0

2019.02.13 (수) 12:45

                           


프로축구 수원FC, 테스트로 뽑은 유망주 3명 영입





프로축구 수원FC, 테스트로 뽑은 유망주 3명 영입

(서울=연합뉴스) 이영호 기자 = 프로축구 K리그2 수원FC가 비공개 테스트를 통해 선발한 이원규(23·한남대), 임지훈(19·통진고), 엄승민(19·인천남고) 을 영입했다고 13일 밝혔다.

수원FC는 지난해 12월 수원종합운동장에서 비공개 테스트를 열었고, 70명의 참가자 가운데 이들 3명을 뽑아 새 식구로 맞아들였다.

이원규는 194㎝의 큰 키를 활용한 제공권 장악과 건장한 체격을 바탕으로 일대일 대인 방어 능력이 좋은 수비수다.

또 임지훈(키 190㎝)은 공중볼 처리 능력을 갖춘 골키퍼이고, 엄승민은 타깃형 스트라이커다.

김대의 감독은 "비공개 테스트에 기량이 좋은 선수가 많이 참가했다. 고심 끝에 발전 가능성이 높은 3명을 뽑았다"라며 "프로선수가 되는 꿈이 절실했던 선수들인 만큼 좋은 활약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임지훈은 "구단의 테스트를 통해 프로팀에 입단하게 돼 기쁘디"라며 "신인선수답게 패기 있는 모습으로 형들과 선의의 경쟁을 펼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email protected]

(끝)





<연합뉴스 긴급속보를 SMS로! SKT 사용자는 무료 체험!>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신고를 접수하시겠습니까?

이전검색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