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

초등학생 축구 유망주 등 13명에 제31회 차범근축구상

일병 news1

조회 923

추천 0

2019.02.08 (금) 17:01

                           


초등학생 축구 유망주 등 13명에 제31회 차범근축구상





초등학생 축구 유망주 등 13명에 제31회 차범근축구상

(서울=연합뉴스) 고미혜 기자 = 차범근축구상위원회는 오는 13일 서울 종로구 AW컨벤션센터에서 제31회 차범근축구상 시상식을 열고 초등학생 축구 유망주 등 13명에 대해 시상한다고 8일 밝혔다.

초등학생 6학년 선수를 대상으로 한 '베스트 일레븐' 상에는 윤기욱(서울 숭곡초·골키퍼), 조대희(제주동초), 장정익(경기 신곡초), 김찬우(경기 진건초), 강주혁(서울 신정초·이상 수비수), 김환(포항제철초), 김준희(서울 삼선초), 김종현(인천 유나이티드 유스팀), 최형우(성남FC 유스팀·이상 미드필더), 김민성(경북 입실초), 김건우(논산 동성초·이상 공격수)에게 돌아간다.

베스트 일레븐 수상자는 '팀 차붐 3기' 자격으로, 독일프로축구연맹의 도움을 받아 독일에서 선진 축구문화도 체험하게 된다.

아울러 김윤서(전남 광양중앙초)가 '최우수 여자선수상'을, 김계중 전북 이리동초 감독이 '최우수 지도자상'을 받는다.

차범근축구상은 차범근과 일간스포츠, 소년한국일보가 1988년 제정한 연례 유소년 축구상으로, 2017년까지는 수상자 중에 대상 1명을 뽑다가 지난해부터 대상 구분 없이 베스트일레븐을 선발하고 있다.

기성용, 황희찬, 백승호 등도 축구 꿈나무 시절 이 상을 받았다.

[email protected]

(끝)





<연합뉴스 긴급속보를 SMS로! SKT 사용자는 무료 체험!>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신고를 접수하시겠습니까?

이전검색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