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엠스플 이슈] '은퇴' 이진영 "팀에 변화 필요한 시점이라 생각"

일병 news1

조회 346

추천 0

2018.10.19 (금) 15:22

                           
[엠스플 이슈] '은퇴' 이진영 팀에 변화 필요한 시점이라 생각


 
[엠스플뉴스]
 
'국민 우익수'로 한 시대를 풍미한 KT 위즈 이진영이 현역 은퇴한다.
 
KT는 10월 19일 "이진영이 이숭용 신임 단장을 만나 은퇴 의사를 밝혔고, 구단은 이를 수용했다"며 이진영 은퇴 소식을 전했다. 
 
1999년 쌍방울 레이더스에서 프로 생활을 시작한 이진영은 SK, LG를 거쳐 2016년 KT로 이적해 올 시즌까지 20년간 선수 생활을 했다. 
 
2006년엔 월드베이스볼클래식(WBC) 국가대표로 출전해 한국의 4강에 진출하는 데 기여했고 ‘국민 우익수’ 칭호를 받는 등 KBO 대표 타자로 자리매김했다.
 
20년 선수 시절 동안 KBO 역사에 남는 기록들도 세웠다. 역대 7번째 2,100안타를 비롯해 13번째 3천루타 등 KBO 통산 2천 1백 60경기, 3할 5리, 169홈런, 169홈런, 979타점을 기록했다.
 
이진영은 “팀에 변화가 필요한 시점이라는 생각이 들었고, 고참으로 책임감을 느끼는 한편, 젊은 친구들에게 기회를 양보하는 것이 맞다는 판단으로 ‘은퇴’라는 결단을 내렸다”고 은퇴 사유를 밝혔다.
 
이어 “선수생활을 마치는 것은 아쉽지만, 프로 생활 20년 동안 최선을 다했고, KT를 비롯한 그동안 소속 구단과 항상 응원해준 팬 여러분들께 진심으로 감사한다"며 "다른 모습으로 팬들 앞에 서서 야구계에 도움될 수 있도록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배지헌 기자 [email protected]


ⓒ <엠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신고하기

이전 10 페이지다음 10 페이지

이전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