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후, SF 핵심 재확인

병장 보로지

2범

2018.01.10가입

조회 619

추천 1

2024.04.14 (일) 11:29

                           
샌프란시스코 이정후가 14일 미국 플로리다주 세인트피터스버그의 트로피카나 필드에서 열린 2024 메이저리그 탬파베이와 경기에서 5회초 2루타를 치고 있다. 사진 | 세인트피터스버그=USA투데이연합뉴스


[스포츠서울 | 김동영 기자] 메이저리그(ML) 샌프란시스코 이정후(26)가 5경기 연속 안타 행진을 이어갔다. 아직 적응중이다. 현지에서는 특별한 시행착오가 없다는 점을 높이 보고 있다. 여전히 샌프란시스코의 ‘핵심 요소’다.

샌프란시스코 크로니클은 14일(한국시간) ‘샌프란시스코의 세 가지 키’를 짚었다. 첫 번째가 이정후다. “이정후는 시즌 전부터 빅리거의 공에 적응하기 위해 준비했다. 이미 많이 이뤄졌다. 시행착오를 건너뛰고, 자신의 계획을 세운다”고 전했다.

이어 “13일 탬파베이전에서 이정후는 217개의 공을 봤다. 이 가운데 스트라이크 존 바깥으로 들어오는 공에 딱 5개 스윙만 했다. 유인구에 쫓아가는 스윙을 하지 않는다”고 설명했다.

샌프란시스코 이정후가 14일 미국 플로리다주 세인트피터스버그의 트로피카나 필드에서 열린 2024 메이저리그 탬파베이와 경기에서 5회초 2루타를 때린 후 세리머니를 하고 있다. 사진 | 세인트피터스버그=AP연합뉴스


밥 멜빈 감독은 “이정후는 단순히 공에 따라가는 유형이 아니다. 지금은 땅볼을 많이 치고 있다. 몇 가지 조정할 사항은 있다. 그러나 크게 문제가 되지는 않을 것으로 본다. 타석에 나갈 때마다 자기 계획이 있다”고 설명했다.

이정후는 시즌 14경기에서 타율 0.246, 1홈런 4타점 1도루, OPS 0.630을 치고 있다. 1번 타자로서 아주 매력적인 기록은 아니다. 그러나 KBO리그에서 세계 최고의 리그인 ML로 갔다. 시간은 누구에게나 필요한 법이다.

결과가 아쉽기는 하지만, 타구의 ‘질’은 좋다. 하드히트 비율 49.0%다. 시속 95마일(약 152.9㎞) 이상 나오는 타구를 꾸준히 날린다. 삼진 비율은 8.5%에 불과하다. 이는 빅리그 최상위 2%에 해당한다.

샌프란시스코 이정후(왼쪽)가 14일 미국 플로리다주 세인트피터스버그의 트로피카나 필드에서 열린 2024 메이저리그 탬파베이와 경기에서 5회초 득점에 성공한 후 라몬테 웨이드 주니어와 기쁨을 나누고 있다 사진 | 세인트피터스버그=AP연합뉴스


나온 기록 자체는 신통치 않다. 대신 세부 지표로 보면 또 나쁘지 않다. 더 좋아질 것이라는 예상이 가능한 이유다. 실제로 베이스볼 서번트에 따르면 이정후의 예상 타율은 0.281로 지금보다 높다.

14일 탬파베이와 경기에서 2루타를 하나 때렸다. ML 통산 두 번째 2루타다. 5경기 연속 안타 행진. 공이 제대로 ‘뜨지 않는’ 모습이 나오면서 애를 먹기는 했다. 땅볼/뜬공 비율도 개선되고 있다.

첫술에 배부를 수는 없다. 시즌은 아직 초반일 뿐이다. 분명 이정후는 잘 적응하고 있다. 이정후가 잘해야 샌프란시스코도 힘을 받는다. [email protected]

댓글 0

신고를 접수하시겠습니까?

분류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추천
공지

[이벤트] 런닝볼 이벤트, 1등과 2등을 맞춰라!! (05월21일) [5]

슈퍼관리자 [NM]코코팜
공지

네임드 채팅 랜덤포인트 이벤트 [11]

슈퍼관리자 [NM]코코팜
공지

인스타그램 팔로우 이벤트 [17]

슈퍼관리자 [NM]실리카겔
공지

네임드 페이스북 팔로우 이벤트 [22]

슈퍼관리자 [NM]실리카겔
자유

중국집의 비밀 [1]

소장 섹사스 05/09 2,048 6
자유

퇴사 하는 날 사장한테 도둑놈 소리 들었음 [1]

소장 섹사스 05/09 2,007 8
자유

다이어트식단 [1]

소장 섹사스 05/09 1,597 8
자유

잔뇨 배출할때 꿀팁 [2]

소장 섹사스 05/09 1,843 10
자유

자취생 청소 꿀팁 30가지. [1]

소장 섹사스 05/09 1,554 8
자유

직장인들 단톡방 꿀팁 [2]

소장 섹사스 05/09 1,581 10
자유

폭발하는 중국 이혼율 image [2]

병장 던파고수보겸 05/09 995 1
자유

충청도 한 편의점 왔다가 image [3]

병장 던파고수보겸 05/09 942 1
자유

전국에서 가장 그로테스크한 경찰서 image [1]

병장 던파고수보겸 05/09 719 2
자유

허언증이라고 무시했지만 전설이된 여초 글 image [1]

병장 던파고수보겸 05/09 742 1
자유

도미노피자, 브랜드 전속 모델로 손흥민 발탁 image [2]

병장 던파고수보겸 05/09 682 2
자유

간만에 야구

원수 llll한방이llllll 05/09 377 0
자유

김미영 팀장 근황 ㄷㄷ image [1]

하사 햄버거녀 05/09 764 1
자유

뭔가 이상한 임영웅 호감도 근황 image [1]

하사 햄버거녀 05/09 627 1
자유

호불호 갈리는 선물 세트 image [1]

하사 햄버거녀 05/09 581 1
자유

휴가 나온 군인 부대로 복귀시킨 택시기사 image [1]

하사 햄버거녀 05/09 633 1
자유

젊은 남자 선생들이 싫다는 요즘 여자들ㄷㄷㄷ image [2]

하사 햄버거녀 05/09 902 1
자유

전세 사기를 당할 수 밖에 없는 이유 image [1]

병장 곤드래밥 05/09 698 1
자유

미국에서 유행했던 정신 나간 다이어트 image [1]

병장 진라면매운맛 05/09 745 1
자유

감자투이김 총 망라 image [2]

병장 바이올린항문 05/09 684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