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김하성 영입' 샌디에이고, 이번엔 FA 투수 다나카에 '눈독'

일병 news1

조회 228

추천 0

2021.01.14 (목) 08:26

                           


'김하성 영입' 샌디에이고, 이번엔 FA 투수 다나카에 '눈독'

"지난 시즌 막판 라메트 부상 이탈…선발 투수 영입 추진 이유"



'김하성 영입' 샌디에이고, 이번엔 FA 투수 다나카에 '눈독'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샌디에이고 파드리스가 일본인 투수 다나카 마사히로(32) 영입을 추진한다.

김하성, 다르빗슈 유, 블레이크 스넬을 영입하며 우승 후보로 떠오른 샌디에이고의 행보가 무섭다.

미국 스포츠 온라인매체 디 애슬레틱은 14일(한국시간) 소식통을 인용해 "샌디에이고는 복수의 자유계약선수(FA)로 풀린 투수 영입을 추진하고 있다"며 "그중 한 명은 다나카"라고 전했다.

이 매체는 "샌디에이고엔 다나카와 인연 있는 인물이 많다"며 "다르빗슈와 다나카는 친구이며 래리 로스차일드 투수 코치는 2014년부터 2019년까지 다나카를 지도했다"고 설명했다.

디 애슬레틱은 "샌디에이고는 지난 시즌 막판 선발 투수 디넬슨 라메트가 이두근 힘줄염으로 전력에서 이탈한 경험이 있다"며 "다나카를 비롯해 확실한 선발 투수 영입을 추진하는 이유"라고 덧붙였다.

다나카는 뉴욕 양키스에서 2014∼2020년 7시즌을 뛰면서 78승 46패 평균자책점 3.74를 기록하고 FA가 됐다.

2014년부터 2019년까지 매 시즌 10승 이상을 기록했고, 60경기 단축 시즌으로 치러진 지난 시즌엔 3승 3패 평균자책점 3.56의 성적을 올렸다.

[email protected]

(끝)





<연합뉴스 긴급속보를 SMS로! SKT 사용자는 무료 체험!>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신고를 접수하시겠습니까?

이전 10 페이지다음 10 페이지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