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프로야구 kt, 김태한 '코디네이터 코치' 영입

일병 news1

조회 348

추천 0

2020.11.25 (수) 12:25

                           


프로야구 kt, 김태한 '코디네이터 코치' 영입

감독-코치진-선수단 소통 담당



프로야구 kt, 김태한 '코디네이터 코치' 영입

(서울=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프로야구 kt wiz는 2021시즌을 맞아 '코디네이터 코치'를 신설하는 등 코치진을 개편했다고 25일 밝혔다.

kt는 1군에 김태한(51) 코디네이터 코치를 영입했다. 이번 새로 생긴 보직인 코디네이터 코치는 감독과 부문별 코치진, 선수단의 유기적인 소통을 담당한다.

김 코치는 2005년 삼성 라이온즈에서 전력분석원, 투수 코치, 수석 코치를 지냈다.

kt는 육성 강화와 분위기 쇄신을 위해 퓨처스·육성군 코치진도 개편했다.

서용빈 신임 퓨처스 감독이 이끄는 kt 퓨처스팀에는 일본인 스즈키 후미히로(45) 코치가 새로 합류한다.

스즈키 코치는 1998년 일본프로야구 주니치 드래건스에 입단해 14년간 포수로 활약했고, 은퇴 후에는 2013년부터 오릭스 버펄로스에서 1·2군 배터리 코치를 역임했다.

채종국(45) 전 한화 이글스 1·2군 수비 코치, 정수성(42) 전 SK 와이번스 1·2군 작전 주루 코치, 백진우(32) 전 한화 선수 등 코치 3명도 kt 퓨처스·육성군에 합류했다.

기존 코치들과 신규 코치들의 보직은 추후 결정된다.

kt는 올 시즌까지 함께했던 김인호 전 퓨처스 감독과 강성우 배터리 코치, 한혁수 주루 코치, 최훈재 타격 코치, 신명철 타격 코치와는 재계약하지 않기로 했다.

[email protected]

(끝)





<연합뉴스 긴급속보를 SMS로! SKT 사용자는 무료 체험!>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신고하기

이전 10 페이지다음 10 페이지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