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

리버풀 살라흐, 코로나19 재검사서도 '양성' 반응

일병 news1

조회 222

추천 0

2020.11.19 (목) 08:03

                           


리버풀 살라흐, 코로나19 재검사서도 '양성' 반응



리버풀 살라흐, 코로나19 재검사서도 '양성' 반응



(서울=연합뉴스) 장보인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리버풀의 공격수 무함마드 살라흐(28)가 재검사에서도 양성 반응을 보였다.

이집트 축구협회는 18일(현지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살라흐가 오늘 코로나19 검사를 추가로 받았지만, 결과는 양성이었다"고 밝혔다.

이집트 국가대표팀에 소집된 살라흐는 이달 13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고 격리에 들어갔다.

특별한 증상이 없는 상태지만 재검사에서도 양성 판정을 받으면서 A매치 휴식기 이후 리버풀의 일부 경기에 나서지 못할 가능성이 커졌다.

그는 한국시간으로 23일 열리는 레스터시티와 EPL 9라운드에 출전하지 못할 전망이다.

26일 아탈란타(이탈리아)와 맞붙는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출전도 불투명하다.

부상 선수가 많은데다 팀 내 득점 1위(8골)를 달리는 살라흐마저 잃게 된 리버풀은 큰 전력 누수를 겪게 됐다.

살라흐와 함께 이집트 대표팀에 소집돼 17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무함마드 엘네니(아스널)도 재검사에서 양성 반응을 보였다.

엘네니는 한국시간으로 23일에 열리는 리즈 유나이티드와 정규리그 맞대결에 결장할 것으로 보인다.

[email protected]

(끝)





<연합뉴스 긴급속보를 SMS로! SKT 사용자는 무료 체험!>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신고하기

이전 10 페이지다음 10 페이지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