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

박의장, 오스트리아 대사에 "축구대표팀 조기귀국 협조해달라"

일병 news1

조회 333

추천 0

2020.11.18 (수) 18:04

                           


박의장, 오스트리아 대사에 "축구대표팀 조기귀국 협조해달라"





박의장, 오스트리아 대사에 축구대표팀 조기귀국 협조해달라



(서울=연합뉴스) 조민정 기자 = 박병석 국회의장은 18일 오스트리아 빈에서 격리중인 남자 축구 국가대표팀의 조기 귀국에 협조해달라고 볼프강 앙거홀처 주한오스트리아 대사에게 요청했다.

박 의장은 이날 앙커홀처 대사의 예방을 받은 자리에서 "오스트리아에서 출국 결정을 내려주면 한국은 바로 전세기를 보낼 준비가 되어있다"며 "가급적 최단 시일 내에 결정을 내려달라"고 말했다.

축구 국가대표팀은 지난 15일과 17일 멕시코·카타르와의 친선경기를 치르기 위해 출국, 오스트리아 빈을 방문했다.

멕시코 경기 전 실시한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검사에서 선수 6명, 스태프 2명이 양성 판정을 받으면서 오스트리아의 방역 수칙에 따라 격리조치됐다.

귀국하려면 오스트리아 당국의 출국 허가를 받아야 한다.

앙거홀처 대사는 "대표팀의 코로나19 확진은 안타까운 일"이라며 "오스트리아 당국에서도 대표팀이 한국으로 속히 귀국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으로 예상한다. 저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답했다.

[email protected]

(끝)





<연합뉴스 긴급속보를 SMS로! SKT 사용자는 무료 체험!>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신고하기

이전 10 페이지다음 10 페이지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