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타

대학동문 골프대회 관련 성남·안양서 11명 확진

일병 news1

조회 208

추천 0

2020.10.27 (화) 09:25

                           


대학동문 골프대회 관련 성남·안양서 11명 확진



(성남=연합뉴스) 최찬흥 기자 = 대학동문 골프대회와 관련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집단 발생해 방역 당국이 역학조사에 나섰다.



대학동문 골프대회 관련 성남·안양서 11명 확진

27일 경기 성남시에 따르면 지난 17일 용인의 한 골프장에서 열린 모 대학동문 친목골프대회에 다녀온 50대 남성(성남시 437번 환자)이 22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어 23∼25일 같은 대회에 참가한 3명(성남시 440번·442번·446번)이 잇따라 확진 판정을 받았고 437번 환자의 아내도 확진 판정이 났다.

또 26일에는 442번 환자의 가족 3명과 446번 환자의 가족 2명이 감염 사실이 확인됐다.

안양시에 거주하는 같은 대회 참가자 1명(안양시 253번 환자)도 26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에 따라 해당 대학동문 친목골프대회 관련 확진자는 모두 11명으로 늘어났다.

성남시 관계자는 "확진자들이 골프대회 이후 외부에서 식사를 함께한 것으로 확인됐고 골프장 직원 확진자는 아직 발생하지 않았다"며 "대회 참가자와 접촉자를 대상으로 조사가 진행 중이라 확진자가 추가될 수 있다"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끝)





<연합뉴스 긴급속보를 SMS로! SKT 사용자는 무료 체험!>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신고하기

이전 10 페이지다음 10 페이지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