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kt 황재균, 역대 7번째 12년 연속 10도루…2천500루타도 달성

일병 news1

조회 856

추천 0

2020.09.17 (목) 20:46

                           


kt 황재균, 역대 7번째 12년 연속 10도루…2천500루타도 달성





kt 황재균, 역대 7번째 12년 연속 10도루…2천500루타도 달성



(서울=연합뉴스) 하남직 기자 = kt wiz 내야수 황재균(33)이 12년 연속 두 자릿수 도루와 개인통산 2천500루타 기록을 달성했다.

황재균은 17일 수원 케이티위즈파크에서 열린 프로야구 2020 신한은행 쏠(SOL) KBO리그 두산 베어스와의 홈경기에 2번 타자 3루수로 선발 출전해 3타석 만에 안타 3개를 치고, 도루 2개를 성공했다.

경기 전까지 개인 통산 2천445루타를 쌓은 황재균은 이날 1회 우익수 쪽 3루타에 이어 2회와 5회 좌전 안타를 쳐 2천500루타를 채웠다. KBO리그 역대 34번째다.

황재균은 2회와 5회에는 2루 도루도 성공했다.

올 시즌 9, 10번째 도루를 차례대로 성공한 황재균은 KBO리그 역대 7번째로 12년 연속 두 자릿수 도루를 기록했다.

2006년 현대 유니콘스에 입단하며 프로 생활을 시작한 황재균은 2008년 히어로즈에서 도루 10개를 성공했고, 올해까지 매년 도루 10개 이상을 기록했다. 2017년에는 미국프로야구에 진출해 한 시즌을 보냈다.

KBO리그 최다 연속 두 자릿수 도루 기록은 전준호가 보유한 '18년 연속'이다.

[email protected]

(끝)





<연합뉴스 긴급속보를 SMS로! SKT 사용자는 무료 체험!>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신고하기

이전 10 페이지다음 10 페이지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