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타

박정채 한국기원 이사, 국제바둑연맹 회장 취임

일병 news1

조회 487

추천 0

2020.06.29 (월) 15:01

                           


박정채 한국기원 이사, 국제바둑연맹 회장 취임



박정채 한국기원 이사, 국제바둑연맹 회장 취임



(서울=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박정채 한국기원 이사가 국제바둑연맹(IGF) 회장으로 취임했다.

박 신임 회장은 29일 서울 한국기원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좋은 자리를 만들어주신 임채정 한국기원 총재님 이하 여러분께 감사드린다"며 "한국기원과 협의해 국제바둑연맹이 발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임기는 7월 1일부터 2022년 6월 30일까지 2년간이다.

1947년 여수에서 출생한 박 회장은 여수시의회 의장과 여수시의회 의원을 역임했고, 현재 진남토건과 진남개발 최고경영자(CEO), 한국기원 이사와 여수시바둑협회장을 재임하고 있다.

한국인이 IGF 회장을 역임하는 것은 2014∼2016년 홍석현 중앙홀딩스 회장을 이어 두 번째다.

IGF 사무총장은 양재호 한국기원 사무총장이 맡고, 강나연 박사와 박지연 5단이 각각 전반기와 후반기 사무국장으로 활동할 예정이다.

IGF와 한국기원은 올해 러시아바둑협회와 공동으로 제41회 세계아마바둑선수권대회를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에서 개최할 예정이었지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유행 때문에 내년으로 연기했다.

[email protected]

(끝)





<연합뉴스 긴급속보를 SMS로! SKT 사용자는 무료 체험!>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신고하기

이전 10 페이지다음 10 페이지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