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구

여자배구 GS칼텍스, '최장신 거포' 러츠와 재계약

일병 news1

조회 2,762

추천 0

2020.06.03 (수) 17:55

                           


여자배구 GS칼텍스, '최장신 거포' 러츠와 재계약

새 시즌 우승의 견인차 기대 "우승하러 다시 왔다"



여자배구 GS칼텍스, '최장신 거포' 러츠와 재계약



(서울=연합뉴스) 신창용 기자 = 여자 프로배구 GS칼텍스가 206㎝ 최장신 외국인 선수 메레타 러츠(26)와 재계약했다고 3일 밝혔다.

미국 출신의 러츠는 206㎝의 큰 키로 여자 외국인 선수 역대 최장신이다.

GS칼텍스는 지난 시즌, 러츠의 합류로 공격력은 물론 고질적인 약점이었던 높이 문제를 한꺼번에 해결했다.

무엇보다 특유의 긍정적인 성격으로 팀원들과의 호흡이 좋았던 점도 재계약 요인으로 작용했다.

러츠는 지난 시즌 득점 2위(589점), 공격 종합 2위, 성공률 2위(41%), 후위 1위, 블로킹 5위, 서브 7위를 기록했다.

2라운드 최우수선수(MVP) 및 1회 트리플크라운(서브·블로킹·후위공격 각 3개 이상)을 달성하며 GS칼텍스가 2위로 시즌을 마치는 데 지대한 역할을 했다.

러츠는 "우승을 하러 다시 왔다. 지난 시즌 2위에 머문 것이 상당히 아쉬웠다. 최선을 다해 팀을 반드시 정상에 올려놓겠다"며 각오를 전했다.

[email protected]

(끝)





<연합뉴스 긴급속보를 SMS로! SKT 사용자는 무료 체험!>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신고를 접수하시겠습니까?

이전 10 페이지다음 10 페이지

이전검색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