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타

'롯데칸타타 여자오픈' 제주서 무관중 개최…선수간 악수도 자제

일병 news1

조회 385

추천 0

2020.06.03 (수) 14:33

                           


'롯데칸타타 여자오픈' 제주서 무관중 개최…선수간 악수도 자제

제주도, 코로나19 예방 운영 지침 마련



'롯데칸타타 여자오픈' 제주서 무관중 개최…선수간 악수도 자제

(제주=연합뉴스) 고성식 기자 = '제10회 롯데 칸타타 여자오픈 골프대회'(KLPGA)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갤러리 없는 무관중으로 진행된다.

제주도는 대회 주최기관인 롯데칠성음료와 협의해 KLPGA를 4∼7일 롯데스카이힐 제주에서 무관중 대회로 열기로 했다고 3일 밝혔다.

도는 또 매년 보조금 형태로 후원해 오던 대회 홍보비도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도의 스포츠 행사 운영 지침에 따라 지원하지 않기로 했다.

도는 대회 기간 중 참여 선수 및 캐디, 선수단 관계자, 대회 관계자 등의 이동 동선과 방역 세부 지침을 마련했다.

세부 지침에 따라 대회가 열리는 골프장의 모든 출입자는 매일 의무적으로 체온을 측정하고 코로나19 문진표를 작성해 방역 당국에 제출해야 한다.

또 발열 검사 후 문제가 없을 때는 검사 완료 스티커를 부착해야 클럽하우스 내 주 출입로를 이용할 수 있다.

주 출입로에서도 열화상 카메라를 운영할 예정이다.

선수와 캐디는 라커룸을 포함해 필드 및 연습장을 제외한 모든 구역에서 마스크를 착용하도록 권고하고 손 소독제를 수시로 사용하도록 요청했다.

또 악수 및 맨손 접촉 행위 등을 자제하도록 했으며 경기 중 흡연 및 침을 뱉는 행위를 금지했다.

선수 가족 및 매니저 등 선수관계자는 골프장 출입 자체가 불가능하고 대회 관계자가 부득이 선수와 접촉해야 할 때는 마스크와 위생 장갑을 착용해야 한다.

현장 취재를 위한 기자 방문도 금지된다.

도는 발열 등 유증상자가 발생할 경우 즉각적으로 격리 조치와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또 확진 환자가 발생하면 역학조사반을 즉각 투입한다.

[email protected]

(끝)





<연합뉴스 긴급속보를 SMS로! SKT 사용자는 무료 체험!>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신고하기

이전 10 페이지다음 10 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