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

일본프로축구 J1리그, 7월 4일 무관중으로 재개

일병 news1

조회 1,458

추천 0

2020.05.29 (금) 22:33

                           


일본프로축구 J1리그, 7월 4일 무관중으로 재개



일본프로축구 J1리그, 7월 4일 무관중으로 재개



(서울=연합뉴스) 최송아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영향으로 2020시즌 개막 직후 중단됐던 일본프로축구 J1(1부)리그가 7월 초 재개한다.

J리그 사무국은 J1리그를 7월 4일 무관중으로 재개한다고 29일 발표했다.

2∼3부리그인 J2와 J3리그는 그에 앞서 다음 달 27일 다시 시작한다.

J리그는 2월 21일 1부리그부터 2020시즌 막을 올렸으나 코로나19 확산 탓에 나흘 만에 일정을 전면 중단한 바 있다.

이후 3개월여 만에 재개 계획을 정한 J리그는 코로나19 예방 차원에서 인근 지역팀 간의 대결을 우선 배치하는 방향으로 일정을 변경하겠다며, 자세한 일정은 다음 달 15일 공지한다고 밝혔다.

유관중 전환 여부는 추후 코로나19 상황을 지켜본 뒤 결정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일본 교도통신은 "J리그가 재개 전 모든 선수의 코로나19 진단검사를 진행하고, 2주 간격으로 재검사도 할 방침이다"라고 보도했다.

한편 리그컵대회인 YBC 르방컵은 아직 재개 일정이 결정되지 않았다.

[email protected]

(끝)





<연합뉴스 긴급속보를 SMS로! SKT 사용자는 무료 체험!>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신고하기

이전 10 페이지다음 10 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