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구

프로배구 대한항공, 박기원 감독과 결별…새 사령탑 물색

일병 news1

조회 227

추천 0

2020.04.29 (수) 16:32

                           


프로배구 대한항공, 박기원 감독과 결별…새 사령탑 물색



프로배구 대한항공, 박기원 감독과 결별…새 사령탑 물색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 프로배구 대한항공이 박기원(69) 감독과 결별하고 새 사령탑을 선임한다.

대한항공 구단 관계자는 29일 "선수단 리빌딩과 새로운 변화가 필요한 시점이라는데 구단과 박 감독이 공감했다"며 "이에 따라 4월로 계약이 끝나는 박 감독과 연장 계약을 하지 않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대한항공은 백지상태에서 후임 감독 선임을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박 감독은 2016년 4월부터 2019-2020시즌까지 네 시즌 동안 대한항공을 지휘했다.

부임과 동시에 2016-2017시즌 대한항공을 정규리그 1위로 이끌었고, 2017-2018시즌엔 정규리그 3위로 포스트시즌에 올라 챔피언결정전 우승을 일궜다.

박 감독은 대한항공에 프로 첫 우승을 안긴 감독이자 창단 49년 만에 첫 메이저 우승을 선사한 승부사로 남았다.

2018-2019시즌에도 정규리그 1위로 챔피언결정전에 오르는 등 박 감독은 세 차례나 팀을 챔피언결정전에 올려놓고 지도력을 인정받았다.

2019-2020시즌에도 2위를 달려 4시즌 연속 챔프전 진출이 유력했지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탓에 시즌이 조기 종료된 바람에 박 감독은 정규리그 2위에 만족해야 했다.

[email protected]

(끝)





<연합뉴스 긴급속보를 SMS로! SKT 사용자는 무료 체험!>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신고하기

이전 10 페이지다음 10 페이지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