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프로야구 NC, 퓨처스팀 코치 코로나19 의심 증세로 훈련 취소

일병 news1

조회 92

추천 0

2020.04.03 (금) 10:10

                           


프로야구 NC, 퓨처스팀 코치 코로나19 의심 증세로 훈련 취소





프로야구 NC, 퓨처스팀 코치 코로나19 의심 증세로 훈련 취소



(서울=연합뉴스) 신창용 기자 = 프로야구 NC 다이노스의 퓨처스(2군)팀 훈련이 취소됐다.

퓨처스팀의 한 코치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의심 증세를 보였기 때문이다.

NC는 3일 "C팀(2군) 코치 중 한 명이 오늘 새벽 발열과 오한 증세를 보여 관할의료기관에서 진단검사 실시 후 자가격리 중"이라고 밝혔다.

이어 "매뉴얼에 따라 C팀 선수들은 오늘 훈련을 취소하고 자택 대기로 쉰다"며 "마산야구장은 폐쇄하고 방역 작업을 진행한다"고 덧붙였다.

NC는 퓨처스팀 훈련 재개 여부는 검사 결과 확인 후 검토할 계획이다.

[email protected]

(끝)





<연합뉴스 긴급속보를 SMS로! SKT 사용자는 무료 체험!>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