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최지만, 24일 귀국…2주 동안 자가격리하며 훈련 예정

일병 news1

조회 28

추천 0

2020.03.23 (월) 10:32

                           


최지만, 24일 귀국…2주 동안 자가격리하며 훈련 예정



최지만, 24일 귀국…2주 동안 자가격리하며 훈련 예정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최지만(29·탬파베이 레이스)이 일시 귀국해 한국에서 개인 훈련을 한다.

최지만은 24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으로 입국해 발열 검사 등을 받는다. 이상 징후가 발견되지 않아도 2주 동안 자가격리하면서 훈련할 계획이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을 막고자 공항 인터뷰도 정중하게 고사했다.

최지만의 형 최정원 씨는 23일 "최지만이 공항 인터뷰는 하지 않기로 했다 '안전이 가장 중요하다'고 판단했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미국에 코로나19가 확산하면서 미국프로야구 스프링캠프 시설은 제한적으로 운영한다.

탬파베이 선수들은 스프링캠프지인 미국 플로리다주 포트샬럿과 연고지인 플로리다주 세인트피터즈버그, 그리고 자택으로 뿔뿔이 흩어졌다.

세인트피터즈버그에 머물며 담금질하던 최지만은 한국의 훈련 환경이 더 낫다고 판단했다. 형이 인천에서 훈련장을 운영하고 있어 더 수월하게 훈련할 수 있어서다.

최지만은 탬파베이의 주전 1루수다. 탬파베이는 한국에서 개인 훈련을 하겠다는 최지만의 의사를 존중했다.

[email protected]

(끝)





<연합뉴스 긴급속보를 SMS로! SKT 사용자는 무료 체험!>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