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KBO, 코로나19 매뉴얼 배포…입국 외국인 선수, 전원 진단검사

일병 news1

조회 120

추천 0

2020.03.20 (금) 09:32

                           


KBO, 코로나19 매뉴얼 배포…입국 외국인 선수, 전원 진단검사



KBO, 코로나19 매뉴얼 배포…입국 외국인 선수, 전원 진단검사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한국야구위원회(KBO)는 20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 및 예방을 위한 통합 매뉴얼을 각 구단에 배포했다고 밝혔다.

매뉴얼엔 코로나19에 관한 기본 정보와 예방 수칙, 유증상 및 확진 환자 발생 시 대응 지침, 외국인 선수 입국 관리 방안, 야구장 취재 가이드라인 등 부문별 지침이 담겼다.

해당 매뉴얼에 따르면, 훈련 기간 중 발열 등 유증상이 나타날 경우 즉각 구단에 보고한 뒤 검사를 받아야 하며 접촉 선수단 및 관계자는 자택에서 대기해야 한다.

입국하지 않은 외국인 선수에 관한 안전 관리는 더 철저하게 진행된다.

현재 정부 지침인 특별입국절차(입국장 1차 검진, 자가진단 앱 설치, 발열 체크, 건강 상태 질문서)와 함께 구단 자체적으로 2차 검진 및 진단검사를 하기로 했다.

검사 결과가 나오기 전까지 해당 외국인 선수는 숙소에서 대기해야 하며 음성 판정을 받은 경우에만 선수단에 합류할 수 있다.

KBO는 "앞으로 주 3회 이상 코로나19 대응 회의를 열어 추이를 확인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email protected]

(끝)





<연합뉴스 긴급속보를 SMS로! SKT 사용자는 무료 체험!>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신고하기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