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구

'제임스 결승골' 레이커스, '테이텀 41점' 보스턴 꺾고 5연승

일병 news1

조회 103

추천 0

2020.02.24 (월) 14:09

                           


'제임스 결승골' 레이커스, '테이텀 41점' 보스턴 꺾고 5연승



'제임스 결승골' 레이커스, '테이텀 41점' 보스턴 꺾고 5연승

(서울=연합뉴스) 배진남 기자 = 미국프로농구(NBA) LA 레이커스가 맞수 보스턴 셀틱스를 꺾고 5연승을 달렸다.

레이커스는 24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의 스테이플스 센터에서 열린 2019-2020 NBA 정규리그 홈 경기에서 보스턴에 114-112로 힘겹게 이겼다.

최근 5경기 연속 승전가를 부른 서부 콘퍼런스 1위 레이커스는 시즌 43승째(12패)를 수확했다.

이날 미네소타 팀버울브스를 128-116으로 누른 서부 2위 덴버 너기츠(39승 18패)와는 승차 5경기를 유지했다.

3연승을 노렸던 동부 콘퍼런스 3위 보스턴의 시즌 성적은 39승 17패가 됐다.

라이벌 간 대결답게 시종 팽팽한 승부가 펼쳐진 이날 경기에서 앤서니 데이비스와 르브론 제임스가 레이커스의 승리를 쌍끌이했다.

데이비스는 32점 13리바운드 3어시스트로 더블더블을 기록했고, 제임스는 29점 8리바운드 9어시스트의 트리플더블급 활약으로 레이커스에 큰 힘이 됐다.

'제임스 결승골' 레이커스, '테이텀 41점' 보스턴 꺾고 5연승

특히 제임스는 레이커스가 109-110으로 끌려가던 4쿼터 종료 30.4초 전 보스턴 가드 제일런 브라운의 마크를 피해 턴어라운드 페이드어웨이 점프슛을 성공 시켜 결승 득점을 올렸다. 이어 데이비스가 자유투 2개를 넣어 리드를 벌렸다.

보스턴의 제이슨 테이텀은 자신의 한 경기 최다 타이기록인 41점을 몰아넣고도 웃지 못했다.

특히 보스턴이 112-114로 끌려가던 경기 종료 직전 마지막 공격에서 3점 슛을 시도하다 공격자 반칙을 저질러 아쉬움이 컸다.

1998년생 테이텀은 보스턴과 레이커스의 대결에서 40득점 이상을 기록한 최연소 선수로 이름을 올린 데 만족해야 했다.

시카고 불스는 워싱턴 위저즈와의 홈 경기에서 126-117로 승리했다.

코비 화이트가 3점 슛 5개 등으로 33득점(6리바운드 2어시스트), 잭 라빈이 3점 슛 6개를 포함한 32득점(4리바운드 3어시스트 3스틸)을 기록하며 시카고 승리의 중심에 섰다.

워싱턴 브래들리 빌은 자신의 한 경기 최다인 53득점을 기록하고도 팀 패배를 막지 못했다.



◇ 24일 전적

LA 레이커스 114-112 보스턴

토론토 127-81 인디애나

덴버 128-116 미네소타

오클라호마시티 131-103 샌안토니오

시카고 126-117 워싱턴

뉴올리언스 115-101 골든스테이트

포틀랜드 107-104 디트로이트

[email protected]

(끝)





<연합뉴스 긴급속보를 SMS로! SKT 사용자는 무료 체험!>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신고하기

이전 10 페이지다음 10 페이지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