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MLB 세인트루이스, 정규리그 개막전 선발로 플래허티 낙점

일병 news1

조회 60

추천 0

2020.02.23 (일) 09:31

                           


MLB 세인트루이스, 정규리그 개막전 선발로 플래허티 낙점



MLB 세인트루이스, 정규리그 개막전 선발로 플래허티 낙점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 미국프로야구(MLB)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가 올해 정규리그 개막전 선발 투수로 우완 잭 플레허티를 낙점했다.

마이크 실트 세인트루이스 감독은 23일(한국시간) 정규리그 개막전 선발 투수로 플레허티를 예고했다.

플래허티는 이날 막을 올린 뉴욕 메츠와의 시범경기에 선발 등판해 2이닝 동안 삼진 3개를 잡고 2피안타 무실점으로 던졌다.

플래허티는 3월 27일 미국 오하이오주 신시내티의 그레이트아메리칸볼파크에서 열리는 신시내티 레즈와의 정규리그 개막전에 선발로 마운드에 오른다.

지난해 11승 8패, 평균자책점 2.75를 올린 플래허티는 내셔널리그 사이영상 투표에서 4위를 차지했다.

특히 작년에 신시내티를 상대로 3경기에 등판해 16⅓이닝 동안 1점만 주고 2승을 따내 생애 처음으로 정규리그 개막전 선발의 영예를 안았다.

플래허티 다음으로 다코타 허드슨, 애덤 웨인라이트가 세인트루이스 선발진을 이룬다.

마일스 마이컬러스는 팔꿈치 힘줄 통증으로 정규리그 개막 이후에나 선발진에 합류할 예정이다. 선발 로테이션의 한 자리를 노리는 김광현(32)은 23일 메츠와의 시범경기에서 1이닝 2탈삼진 무실점 쾌투로 첫발을 힘차게 뗐다.

[email protected]

(끝)





<연합뉴스 긴급속보를 SMS로! SKT 사용자는 무료 체험!>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신고하기

이전 10 페이지다음 10 페이지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