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구

주말 경기 앞둔 프로농구 구단들, 신종코로나 방역대책 마련

일병 news1

조회 158

추천 0

2020.01.31 (금) 11:31

                           


주말 경기 앞둔 프로농구 구단들, 신종코로나 방역대책 마련





주말 경기 앞둔 프로농구 구단들, 신종코로나 방역대책 마련



(서울=연합뉴스) 최태용 기자 = 주말 경기를 앞둔 프로농구 구단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방역 대책을 내놓았다.

울산 현대모비스는 2월 1일 울산동천체육관에서 열리는 홈 경기에 구단 지정 병원인 울산 굿모닝 의료 인력과 함께 비접촉식 체온 측정기를 이용해 관중의 체온을 측정한다.

같은 날 서울 잠실학생체육관에서 경기하는 서울 SK도 입장 관중 체온 측정, 손 세정제 비치 등 예방에 나선다.

2월 2일 전주체육관에서 홈경기를 치르는 전주 KCC도 출입구에 적외선 열화상 카메라 3대와 온도계, 손 세정제를 비치하고 마스크를 무료로 배포한다.

또 정확한 열화상 카메라 판독과 위급 상황에 즉각 대처할 수 있도록 각 출입구에 전문 간호 인력과 경호원을 배치한다.

부산 kt는 경기가 열리는 부산 사직체육관에 방역을 한다.

[email protected]

(끝)





<연합뉴스 긴급속보를 SMS로! SKT 사용자는 무료 체험!>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신고하기

이전 10 페이지다음 10 페이지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