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

벤투호, 홍콩과 EAFF E-1 챔피언십 1차전에 '김승대 원톱'

일병 news1

조회 183

추천 0

2019.12.11 (수) 18:52

                           


벤투호, 홍콩과 EAFF E-1 챔피언십 1차전에 '김승대 원톱'





벤투호, 홍콩과 EAFF E-1 챔피언십 1차전에 '김승대 원톱'

(부산=연합뉴스) 이영호 기자 = '라인 브레이커' 김승대(전북)가 유럽파 공격수가 빠진 벤투호의 최전방 원톱 스트라이커로 나선다.

파울루 벤투 감독은 11일 부산아시아드주경기장에서 열리는 홍콩과 2019 동아시아축구연맹(EAFF) E-1 챔피언십 남자부 1차전에 김승대를 원톱 스트라이커로 세우고 좌우 날개에 문선민(전북)과 나상호(FC도쿄)를 배치하는 4-1-4-1 전술을 가동한다.

중원에서는 황인범(밴쿠버)과 김보경(울산)이 공경형 미드필더를 맡고, 손준호(전북)가 수비형 미드필더로 출전한다.

포백은 좌우 풀백에 박주호(울산)와 김태환(울산)이 나서고, 중앙 수비수는 김민재(베이징 궈안)-권경원(전북)이 조합이 맡는다. 골키퍼는 구성윤(콘사도레 삿포로)이 맡는다.

[email protected]

(끝)





<연합뉴스 긴급속보를 SMS로! SKT 사용자는 무료 체험!>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