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구

NBA 필라델피아·마이애미 '안방불패'는 계속된다

일병 news1

조회 398

추천 0

2019.12.11 (수) 15:08

                           


NBA 필라델피아·마이애미 '안방불패'는 계속된다

필라델피아 홈 13연승…마이애미는 11연승





NBA 필라델피아·마이애미 '안방불패'는 계속된다



(서울=연합뉴스) 최태용 기자 = 미국프로농구(NBA) 필라델피아 세븐티식서스와 마이애미 히트가 2019-2020 시즌 홈경기 연승 행진을 계속했다.

필라델피아는 11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웰스파고 센터에서 열린 경기에서 덴버 너기츠를 97-92로 물리쳤다.

필라델피아는 이번 시즌 홈경기에서 13승 무패를 자랑했다. 3연승으로 18승 7패를 쌓은 필라델피아는 동부 콘퍼런스 4위에 올랐다.

조엘 엠비드가 22득점에 10리바운드, 6어시스트를 기록해 승리를 이끌었다.

엠비드는 95-92, 석 점 차로 쫓기던 4쿼터 종료 15초 전 자유투 2개를 모두 넣어 쐐기를 박았다.

덴버는 윌 바턴이 26점을 넣으며 분전했지만, 팀 내 가장 많은 점수를 올리는 자말 머리가 1쿼터에 벤 시먼스(필라델피아·7점)와 충돌한 뒤 코트를 떠나는 악재를 만났다.





NBA 필라델피아·마이애미 '안방불패'는 계속된다

마이애미는 애틀랜타 호크스와의 대결에서 연장전까지 가는 접전 끝에 135-121로 승리, 이번 시즌 홈에서 11승 무패를 기록했다. 18승 6패가 된 마이애미는 동부 콘퍼런스 3위다.

마이애미는 뱀 아데바요(30점·11리바운드·11어시스트)와 지미 버틀러(20점·18리바운드·10어시스트)가 동시에 트리플더블을 작성하는 진기록을 세웠다.

버틀러는 4쿼터 종료 29초를 남기고 3점슛을 넣어 117-117을 만들며 승부를 연장전으로 끌고 갔다.

마이애미는 덩컨 로빈슨과 아데바요의 연속 득점으로 연장전에서 애틀랜타를 몰아붙여 승리를 낚았다.

포틀랜드 트레일블레이저스는 데이미언 릴러드가 3점슛 8개를 포함해 31점을 터뜨린 데 힘입어 뉴욕 닉스를 115-87로 완파했다.

뉴욕은 10연패에 빠졌다.



◇ 11일 전적

샬럿 114-107 워싱턴

필라델피아 97-92 덴버

마이애미 135-121 애틀랜타

포틀랜드 115-87 뉴욕

[email protected]

(끝)





<연합뉴스 긴급속보를 SMS로! SKT 사용자는 무료 체험!>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신고하기

이전 10 페이지다음 10 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