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

북한, 투크르멘 원정서 1-3 패배…카타르월드컵 예선 첫 쓴맛

일병 news1

조회 101

추천 0

2019.11.14 (목) 22:29

                           


북한, 투크르멘 원정서 1-3 패배…카타르월드컵 예선 첫 쓴맛



북한, 투크르멘 원정서 1-3 패배…카타르월드컵 예선 첫 쓴맛

(서울=연합뉴스) 배진남 기자 = 북한이 2020 카타르 월드컵 예선에서 첫 패배를 당했다.

북한은 14일 오후(한국시간) 투르크메니스탄 아시가바트의 코페트다그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년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H조 4차전 투르크메니스탄과 원정 경기에서 1-3으로 졌다.

유럽파 한광성(유벤투스)과 박광룡(장크트푈텐) 등을 선발로 내세운 북한은 전반 23분 미하일 티토프에게 선제골을 허용하고 투르크메니스탄에 0-1로 끌려간 채 전반을 마쳤다.

후반에는 28분 아르슬란미라트 아마노프에 이어 43분 바히트 오라즈사헤도프에게 연속골을 내줘 승부가 투르크메니스탄 쪽으로 더 기울었다.

북한은 후반 추가 시간 박광룡이 페널티킥을 실축한 뒤 한광성의 만회 골로 무득점 패배를 면한 데 만족해야 했다.

앞선 세 경기에서 2승 1무를 거두고 승점이 같은 한국에 골 득실에서 뒤져 조 2위에 올라 있던 북한은 첫 패배를 떠안고 2차 예선의 반환점을 돌았다.

투르크메니스탄은 2승 2패가 됐다.

카타르 월드컵 2차 예선은 40개국이 5개국씩 8개 조로 나뉘어 내년 6월까지 홈앤드어웨이 방식으로 팀당 8경기를 치른다.

각 조 1위 팀은 최종예선에 직행한다. 2위 팀 가운데 성적이 좋은 4개 팀도 최종예선에 합류한다.

최종예선 진출 12개 팀에는 2023년 열리는 아시안컵 출전권도 주어진다.

[email protected]

(끝)





<연합뉴스 긴급속보를 SMS로! SKT 사용자는 무료 체험!>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