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프리미어12 우승하면 'FA 등록일수 최대 80일' 챙긴다(종합)

일병 news1

조회 3,739

추천 0

2019.10.30 (수) 10:07

                           


프리미어12 우승하면 'FA 등록일수 최대 80일' 챙긴다(종합)

포상 포인트에 따라 우승 50일에 올림픽 본선행 추가 30일

올림픽 본선 포상금 1억원+대회 우승 상금 17억원



프리미어12 우승하면 'FA 등록일수 최대 80일' 챙긴다(종합)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 다음 달 2일 개막하는 2019 세계야구소프트볼연맹(WBSC) 프리미어12에서 한국 야구대표팀이 대회 2연패를 달성하면 선수들은 상금보다도 더 큰 선물을 받는다.

KBO리그 자유계약선수(FA) 자격 취득 때 필요한 등록일수다.

국제대회에서 국위를 선양한 공로로 FA 등록일수를 보상받는 것이다.

KBO 야구 규약에 따르면, 선수들은 KBO리그에 최초로 등록한 후 '9' 정규시즌을 활동하면 FA 자격을 얻는다. FA 권리를 행사한 선수도 '4' 정규시즌을 활동하면 재자격을 취득한다.

2005년까지 KBO에 등록한 선수 중 타자는 정규시즌 총 경기 수의 ⅔이상 출전하고, 투수는 규정이닝의 ⅔이상을 던지면 '1' 정규시즌을 채운 거로 본다.

2006년 이래 KBO에 등록한 선수들은 정규시즌 현역 등록일수 145일 이상을 넘겨야 '1' 정규시즌을 뛴 셈이 된다.



프리미어12 우승하면 'FA 등록일수 최대 80일' 챙긴다(종합)



KBO 이사회는 국가대표 선수들이 태극마크에 더욱 자부심을 느끼도록 2017년 9월 국가대표 포상 포인트제를 마련했다.

올해 프리미어12는 2017년 아시아프로야구챔피언십(APBC), 2018년 아시안게임에 이어 포상 포인트가 세 번째로 적용되는 대회다.

KBO는 2009년부터 월드베이스볼클래식(WBC), 올림픽, 아시안게임 등 굵직한 국제대회 성적에 따라 대표팀 소집일부터 해산일까지 선수들이 태극마크를 단 기간만큼 FA 등록일수를 보상해왔다.

그러다가 2017년 '당근'을 강화해 좀 더 체계적인 보상 포인트 시스템을 도입했다.

이를 보면 프리미어12를 비롯해 WBC, 올림픽, 아시안게임, APBC 등 5개 대회에 출전하는 것만으로도 대표 선수들은 1인당 10포인트를 얻는다.

1포인트는 FA 등록일수 1일과 같다.

프리미어12에서 4강에 오르면 10포인트, 준우승을 차지하면 10포인트를 각각 추가로 받는다.

우승하면 20포인트를 손에 넣어 우승 시 최대 획득 포인트는 50에 달한다.

여기에 이번 프리미어12에 한해 30포인트가 추가된다.

KBO 이사회는 8월 올해 프리미어12에서 도쿄올림픽 출전권을 확보하면 대표 선수들에게 기존 FA 등록일수 보상 규정에 추가로 30일을 더 주기로 했다.

다시 말해 11월 17일까지 보름간 열리는 프리미어12에서 정상에 오르고 도쿄올림픽 출전권도 따면 대표 선수들은 1년 FA 등록일수의 55%에 해당하는 80일을 덤으로 챙긴다.

김경문 감독이 이끄는 한국대표팀은 프리미어12에서 대만, 호주보다 나은 성적으로 조별리그를 통과해 슈퍼라운드에 진출하면 아시아·오세아니아 지역 대표 자격으로 도쿄올림픽 출전권을 획득한다.

우승하면 포인트를 가장 많이 주는 대회는 올림픽과 WBC로 60포인트를 받을 수 있다.



프리미어12 우승하면 'FA 등록일수 최대 80일' 챙긴다(종합)



포상 포인트제 도입 이래 APBC와 아시안게임에 모두 출전한 김하성·이정후(키움 히어로즈), 박민우(NC 다이노스), 함덕주(두산 베어스)는 각각 대회 성적에 따라 35포인트(FA 35일)를 획득했다.

한편 규약에 명시된 일당과 포상금을 보면, 선수들은 대표 소집 기간 하루 일당 30만원을 받는다.

KBO 사무국은 WBC, 아시안게임, 올림픽 본선에 성과에 따라 거액의 포상금을 준다.

WBC와 올림픽 우승 포상금은 10억원, 아시안게임 금메달은 2억원이다. WBC에선 상금의 50%를 선수들에게 별도로 지급한다.

프리미어12 때엔 대회 상금을 포상금으로 나눠 준다. 이번 대회 우승 상금은 150만달러(약 17억5천만원)다.

대표팀은 도쿄올림픽 본선 출전권을 획득하면 KBO 사무국이 주는 올림픽 본선 진출 포상금 1억원을 받는다.

[email protected]

(끝)





<연합뉴스 긴급속보를 SMS로! SKT 사용자는 무료 체험!>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신고하기

이전 10 페이지다음 10 페이지

이전검색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