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

프로축구 K리그 20개 구단, 2020년 ACL 출전 자격 취득

일병 news1

조회 165

추천 0

2019.10.11 (금) 16:28

                           


프로축구 K리그 20개 구단, 2020년 ACL 출전 자격 취득

K리그1 12개 구단-K리그2 8개 구단…부산·아산은 제외



프로축구 K리그 20개 구단, 2020년 ACL 출전 자격 취득



(서울=연합뉴스) 이동칠 기자 = 프로축구 K리그1(1부리그) 12개 구단과 K리그2(2부리그) 8개 구단 등 총 20개 구단이 내년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ACL)에 출전할 수 있는 자격(라이선스)을 취득했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11일 2020시즌 K리그와 ACL 대회 참가 자격 부여를 심의하는 클럽자격심의위원회를 개최한 결과, K리그1 12개 전 구단(강원 ·경남 · 대구 · 상주 · 서울 · 성남 · 수원 · 울산 · 인천 · 전북 · 제주 · 포항)이 자격을 얻었다고 밝혔다.

또 K리그2에서는 10개 구단 중 부산과 아산을 제외한 8개 구단(광주 · 대전 · 부천 · 서울 이랜드 · 수원FC · 안산 · 안양 · 전남)이 라이선스를 취득했다.

ACL 라이선스를 얻은 구단은 K리그1과 대한축구협회(FA)컵 최종 성적에 따라 내년도 ACL 출전이 가능하다.

부산은 다음 시즌 ACL 출전이 어렵다고 판단해 라이선스 자격을 신청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또 아산은 다음 이사회까지 시민구단으로 전환을 마치는 것을 조건으로 K리그2 출전 라이선스 취득이 승인됐다.

클럽자격심의위원회는 올해 3월부터 8월까지 AFC 대회 라이선스 취득을 위한 각종 자료를 제출받아 스포츠 · 기반시설 · 인사 및 행정 · 법률 · 재무 등 5개 분야에 걸쳐 서류 심사와 실사를 벌여왔다.

[email protected]

(끝)





<연합뉴스 긴급속보를 SMS로! SKT 사용자는 무료 체험!>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