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MLB 소로카, 6이닝 무실점…류현진과 평균자책점 차이 0.12(종합)

일병 news1

조회 230

추천 0

2019.09.14 (토) 11:50

                           


MLB 소로카, 6이닝 무실점…류현진과 평균자책점 차이 0.12(종합)



MLB 소로카, 6이닝 무실점…류현진과 평균자책점 차이 0.12(종합)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마이크 소로카(22·애틀랜타 브레이브스)가 6이닝 무실점으로 호투하며 류현진(32·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을 턱 밑까지 쫓아왔다.

내셔널리그 사이영상 후보로 꼽히는 소로카는 14일(한국시간) 미국 워싱턴 D.C. 내셔널스파크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워싱턴 내셔널스와 원정 경기에 선발 등판해 6이닝 3볼넷 4탈삼진 1피안타 무실점으로 호투하며 팀의 5-0 승리를 이끌었다.

소로카는 평균자책점을 2.67에서 2.57로 끌어내려 내셔널리그 평균자책점 2위 자리를 꿰찼다.

1위 류현진(2.45)과 차이는 0.12다. 15일 류현진의 등판 결과에 따라 평균자책점 선두 자리가 바뀔 수도 있다.

아울러 소로카는 시즌 12승(4패)째를 거머쥐었다. 다승 부문에서 류현진(12승 5패)을 따라잡았다.

평균자책점 2위를 달리던 워싱턴의 맥스 셔저(35)는 소로카와 선발 대결에서 5이닝 7피안타 2볼넷 탈삼진 6개 3실점(3자책점)으로 부진했다.

셔저의 평균자책점은 2.56에서 2.65로 상승해 3위로 주저앉았다.

그러나 셔저는 탈삼진 222개를 기록해 이 부문 1위인 제이컵 디그롬(뉴욕 메츠·231개)을 9개 차로 추격했다.

[email protected]

(끝)





<연합뉴스 긴급속보를 SMS로! SKT 사용자는 무료 체험!>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신고하기

이전 10 페이지다음 10 페이지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