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

'호날두 4골' 포르투갈, 월드컵 예선서 리투아니아에 5-1 대승

일병 news1

조회 118

추천 0

2019.09.11 (수) 07:50

                           


'호날두 4골' 포르투갈, 월드컵 예선서 리투아니아에 5-1 대승

잉글랜드, 코소보 5-3 제압…프랑스도 안도라에 3-0 승리



'호날두 4골' 포르투갈, 월드컵 예선서 리투아니아에 5-1 대승



(서울=연합뉴스) 이동칠 기자 =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유벤투스)가 원맨쇼를 벌인 포르투갈이 2020 유럽축구선수권대회(유로 2020) 예선에서 대승을 낚았고, 잉글랜드와 프랑스도 나란히 완승했다.

포르투갈은 11일(한국시간) 리투아니아 빌뉴스의 LFF 스타디움에서 열린 유로 2020 예선 B조 4차전 원정 경기에서 4골을 터뜨린 호날두의 활약에 힘입어 리투아니아를 5-1로 대파했다.

이로써 포르투갈은 예선 4경기에서 2승 2무(승점 8)를 기록해 4승 1무(승점 13)인 우크라이나에 이어 조 2위를 유지했다.

호날두가 리투아니아를 상대로 절정의 골 감각을 뽐냈다.

호날두는 전반 7분 페널티킥 기회에서 키커로 나서 침착하게 성공시키며 선제골의 주인공이 됐다.

포르투갈은 전반 28분 동점 골을 허용해 전반을 1-1로 마친 가운데 호날두가 후반 들어 다시 해결사로 나섰다.

호날두는 후반 16분 추가 골을 넣은 뒤 후반 20분 베르나르두 실바(맨체스터 시티)의 어시스트에 이은 득점으로 해트트릭을 완성했다.



'호날두 4골' 포르투갈, 월드컵 예선서 리투아니아에 5-1 대승



호날두는 후반 31분에도 실바의 도움을 받아 4골째를 터뜨렸고, 포르투갈은 후반 추가 시간 윌리엄 카르발류(레알 베티스)의 쐐기 골까지 더해 5-1 대승을 확정했다.

잉글랜드도 A조 예선에서 4경기 무패(2승 2무) 행진 중이던 코소보의 돌풍을 5-3으로 잠재우고 4연승으로 선두를 질주했다.



'호날두 4골' 포르투갈, 월드컵 예선서 리투아니아에 5-1 대승



잉글랜드는 경기 시작 1분 만에 수비 실수로 선제골을 내줬지만 전반 8분 라힘 스털링(맨체스터 시티)의 동점 골에 이어 전반 19분 해리 케인(토트넘)의 역전 골이 터져 승부의 흐름을 바꿨다.

잉글랜드는 상대 자책골에 이어 제이든 산초(도르트문트)의 멀티 골까지 터져 5-3 승리를 완성했다.

또 H조의 프랑스도 안도라를 3-0으로 격파하고 5승 1패(승점 15)를 기록해 같은 승점인 터키를 다득점에서 앞서 선두를 달렸다.

[email protected]

(끝)





<연합뉴스 긴급속보를 SMS로! SKT 사용자는 무료 체험!>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신고하기

이전 10 페이지다음 10 페이지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