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최지만, 대타로 출전해 볼넷…역전승 밑거름

일병 news1

조회 87

추천 0

2019.09.08 (일) 10:28

                           


최지만, 대타로 출전해 볼넷…역전승 밑거름



최지만, 대타로 출전해 볼넷…역전승 밑거름



(서울=연합뉴스) 하남직 기자 = 최지만(28·탬파베이 레이스)이 대타로 출전해 볼넷을 얻고 팀의 역전승에 공헌했다.

최지만은 8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세인트피터즈버그 트로피카나 필드에서 열린 2019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토론토 블루제이스와 홈 경기 선발 라인업에선 제외됐지만, 경기 후반 대타로 등장해 출루에 성공했다.

3-3으로 맞선 8회 말, 맷 더피를 대신해 타석에 들어선 최지만은 상대 우완 불펜 조던 로마노와 풀 카운트(3볼-2스트라이크) 승부를 펼치다 볼넷을 얻었다.

최지만은 후속 타자 케빈 키어마이어의 우익수 쪽 2루타 때 3루에 도달했다.

1사 2, 3루에서 케빈 캐시 탬파베이 감독은 최지만 대신 마이클 브로소를 3루 대주자로 투입했다.

브로소는 트래비스 다노의 우익수 희생플라이로 홈을 밟았다. 이날 경기의 결승점이었다.

탬파베이는 이어진 2사 2루에서 터진 대니얼 로버트슨의 우전 적시타로 한 점을 추가해 5-3으로 승리했다.

탬파베이는 4연승 행진을 이어가며 아메리칸리그 와일드카드 경쟁에서 유리한 고지를 점했다.

최지만은 시즌 타율 0.258(361타수 93안타)을 유지했다.

[email protected]

(끝)





<연합뉴스 긴급속보를 SMS로! SKT 사용자는 무료 체험!>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신고하기

이전 10 페이지다음 10 페이지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