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MLB 슈퍼스타 트라우트, 통산 WAR서 지터 추월

일병 news1

조회 81

추천 0

2019.08.24 (토) 09:49

                           


MLB 슈퍼스타 트라우트, 통산 WAR서 지터 추월



MLB 슈퍼스타 트라우트, 통산 WAR서 지터 추월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 미국프로야구(MLB) 슈퍼스타 마이크 트라우트(28·로스앤젤레스 에인절스)가 통산 대체선수대비승리기여도(WAR)에서 데릭 지터(전 뉴욕 양키스)를 앞질렀다.

24일(한국시간) 미국 CBS 스포츠와 통계 전문 사이트 베이스볼레퍼런스에 따르면, 트라우트는 통산 WAR 72.5를 기록해 지터(72.4)를 따돌리고 이 부문 87위로 상승했다.

WAR는 말 그대로 대체 선수보다 얼마나 승리에 이바지했는지를 알려주는 수치로 시즌 WAR 1.0의 가치는 시장에서 보통 500만∼600만달러로 평가받는다.

또 WAR 6 이상이면 최우수선수(MVP)급, 4∼5 정도면 올스타급 선수로 인정받는다.

아메리칸리그 MVP가 유력한 트라우트는 올 시즌 WAR 8.3으로 빅리그 전체 1위를 달린다.

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의 기둥 투수 류현진의 올해 WAR는 5.1로 공동 16위에 해당한다.

미국 언론은 빅리그 데뷔 9시즌 만에 트라우트가 지터를 추월했다며 놀라움을 나타냈다.

트라우트는 신인왕을 거머쥔 2012년, 통산 두 번째 리그 MVP를 수상한 2016년, 그리고 2018년 세 차례나 시즌 WAR 10을 넘었다.

그는 올해 베이브 루스, 윌리 메이스, 로저스 혼스비에 이어 역대 4번째로 통산 4번째 시즌 WAR 10 이상을 바라본다.

트라우트는 23일 현재 아메리칸리그 홈런 1위(42개), 타점 2위(98개), 장타율 1위(0.660)를 질주해 미국야구기자협회(BBWAA) 투표에서 만장일치로 MVP를 받을 가능성도 있다.

베이스볼레퍼런스 집계를 보면 WAR 통산 1위는 182.4를 남긴 '홈런의 제왕' 루스다.

현역 선수 중에선 트라우트의 팀 동료 앨버트 푸홀스가 100.1을 기록해 가장 높은 31위에 자리했다.

[email protected]

(끝)





<연합뉴스 긴급속보를 SMS로! SKT 사용자는 무료 체험!>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신고하기

이전 10 페이지다음 10 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