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

병역 마친 측면 자원 안현범·김지운, 프로축구 제주 복귀

일병 news1

조회 73

추천 0

2019.08.13 (화) 13:05

                           


병역 마친 측면 자원 안현범·김지운, 프로축구 제주 복귀



병역 마친 측면 자원 안현범·김지운, 프로축구 제주 복귀



(서울=연합뉴스) 이동칠 기자 = 프로축구 K리그2(2부리그) 아산 무궁화 축구단에서 병역을 마친 측면 자원 안현범(24)과 김지운(29)이 제주 유나이티드에 복귀했다.

제주는 지난 시즌까지 경찰청이 운영했던 아산에서 뛰었던 안현범과 김지운이 선수단에 합류했다고 13일 밝혔다.

2016년 울산 현대에서 제주로 옮긴 안현범은 28경기에 출전해 8골 4도움의 맹활약을 펼쳐 그해 K리그 영플레이어상을 받았다.

안현범은 제주 이적 후 측면 수비수로 변신하며 멀티 플레이어 능력을 보여줬고, 아산에서도 두 시즌 동안 총 40경기에서 5골 4도움을 기록했다.

그는 "제주로 다시 돌아와 기쁘다"면서 "제주가 힘든 상황에서 치열한 순위경쟁을 펼치고 있는데 좋은 결실을 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김지운은 2013년 K리그 신인선수 선발 드래프트 때 자유 선발로 제주에 입단했다.



병역 마친 측면 자원 안현범·김지운, 프로축구 제주 복귀



100m를 11초대에 끊는 스피드가 강점인 측면 수비수 김지운은 프로 통산 108경기에 출전해 3골 10도움을 작성했다.

김지운은 2016시즌부터 2017시즌까지 서울 이랜드, 수원FC에서 임대로 활약한 뒤 아산 무궁화에서 병역을 마쳤다.

그는 "아산에서도 제주의 경기를 계속 지켜봤다"면서 "더욱 성숙한 플레이를 통해 반전을 꿈꾸는 제주에 보탬이 되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최윤겸 제주 감독은 "새로운 영입과 같다. 안현범과 김지운은 측면 자원이자 멀티플레이어로 다양한 전술 옵션을 가져다줄 수 있는 선수들이다. 앞으로 큰 힘이 될 것 같다"며 기대감을 보였다.

[email protected]

(끝)





<연합뉴스 긴급속보를 SMS로! SKT 사용자는 무료 체험!>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신고하기

이전 10 페이지다음 10 페이지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