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

'정우영 후반 출전' 프라이부르크, 마그데부르크에 1-0 진땀승

일병 news1

조회 367

추천 0

2019.08.11 (일) 01:27

                           


'정우영 후반 출전' 프라이부르크, 마그데부르크에 1-0 진땀승

포칼 1라운드 통과…마인츠는 카이저슬라우테른에 덜미



'정우영 후반 출전' 프라이부르크, 마그데부르크에 1-0 진땀승



(서울=연합뉴스) 박재현 기자 = 정우영과 권창훈이 속한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가 프라이부르크가 2019-2020 독일축구협회(DFB) 포칼 1라운드를 통과했다.

프라이부르크는 10일(한국시간) 독일 마그데부르크의 MDCC아레나에서 열린 마그데부르크와 포칼 1라운드에서 1-0으로 이겼다.

프리시즌 연습경기에서 3경기 연속 공격포인트(2골 1도움)를 올리며 상승세를 탄 정우영은 이날 교체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그는 0-0으로 맞선 후반 42분 닐스 페테르젠과 교체돼 그라운드를 밟았다.

프라이부르크의 경기력은 좋지 않았다. 3부리그 팀인 마그데부르크를 상대로 좀처럼 골을 넣지 못하고 고전했다.

전후반 90분 동안 0-0으로 승부를 가리지 못한 두 팀은 연장전으로 향했다.

프라이부르크는 연장 전반 3분 루카 발트슈미트의 골로 힘겨운 승리를 따냈다.

지난달 연습경기에서 종아리 근육이 찢어진 권창훈은 출전명단에 이름을 올리지 못했다.

'정우영 후반 출전' 프라이부르크, 마그데부르크에 1-0 진땀승



지동원이 속한 마인츠는 2부리그 카이저슬라우테른에 0-2로 패해 1라운드 탈락의 고배를 마셨다.

프리시즌 연습경기에서 무릎 연골을 다친 지동원은 경기에 나서지 못했다.

[email protected]

(끝)





<연합뉴스 긴급속보를 SMS로! SKT 사용자는 무료 체험!>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신고하기

이전 10 페이지다음 10 페이지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