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두산 페르난데스, 홈런으로 쌓은 기부금 300만원 전달

일병 news1

조회 59

추천 0

2019.06.17 (월) 10:48

                           


두산 페르난데스, 홈런으로 쌓은 기부금 300만원 전달





두산 페르난데스, 홈런으로 쌓은 기부금 300만원 전달



(서울=연합뉴스) 하남직 기자 = 두산 베어스 외국인 타자 호세 페르난데스가 홈런으로 쌓은 성금 300만원을 지구촌지역아동센터에 기부했다.

두산과 페르난데스는 15일 서울시 잠실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LG 트윈스전을 앞두고 애큐온 홈런존 1차 기금 전달식을 열었다.

애큐온 홈런존은 두산이 올해부터 공식 협력사인 애큐온과 함께 운영하는 기부존이다. 선수들은 외야 우측 세 번째, 네 번째 블록으로 홈런을 치면 소외 계층에 기부금을 전달할 수 있다.

애큐온캐피탈과 애큐온저축은행은 올 시즌 선수들의 '애큐온 홈런'이 나올 때마다 50만원씩 총 100만원의 기부금을 제공한다.

페르난데스는 4월 4일 kt wiz전, 4월 28일 롯데 자이언츠전, 5월 29일 삼성 라이온즈전에서 애큐온 홈런을 쳤다.

페르난데스는 전달식이 끝난 뒤 지구촌지역아동센터를 이용하는 아리엘(콩고) 군이 던진 시구를 받고 그의 앞날을 응원했다. 페르난데스는 "앞으로 더 많은 홈런을 때려 지역사회와 소외된 이웃에게 도움을 주고 싶다. 아리엘이 멋진 청년으로 성장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끝)





<연합뉴스 긴급속보를 SMS로! SKT 사용자는 무료 체험!>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신고하기

이전 10 페이지다음 10 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