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린드블럼 10승째…두산, 타선 결정력서 LG 압도

일병 news1

조회 99

추천 0

2019.06.14 (금) 22:04

                           


린드블럼 10승째…두산, 타선 결정력서 LG 압도



린드블럼 10승째…두산, 타선 결정력서 LG 압도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가 타선 결정력에서 LG 트윈스를 압도하고 3연승을 달렸다.

두산은 14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19 신한은행 마이카 KBO리그 홈경기에서 LG를 7-4로 제압했다.

롯데 자이언츠와의 주중 3연전을 포함해 4경기 연속 연장 접전을 3승 1무로 마감하고 최근 4연승을 달린 LG의 상승세는 이날 패배로 한풀 꺾였다.



린드블럼 10승째…두산, 타선 결정력서 LG 압도

두산 에이스 조쉬 린드블럼은 6이닝 동안 삼진 8개를 솎아내며 1실점(비자책점)으로 LG 타선을 막고 시즌 10승(1패) 고지를 밟았다.

더불어 린드블럼은 LG에 4연승을 달렸고, 잠실구장에서만 14연승 행진을 벌였다.

올해 14번 중 13차례나 퀄리티스타트(선발 6이닝 이상 3자책점 이하 투구)를 달성한 꾸준함의 보증수표 LG 케이시 켈리는 두산의 집중력을 견디지 못하고 5⅓이닝 동안 7실점(6자책점) 했다.

두산은 7점 중 4점을 투아웃 이후에 뽑아내며 무서운 응집력을 뽐냈다.

1회 말 2사 후 최주환, 김재환, 오재일의 3연속 안타로 선취점을 뽑은 두산은 4회에도 2사 2루에서 터진 박세혁의 우중간 안타, 백동훈의 좌선상 2루타를 묶어 3-1로 도망갔다.



린드블럼 10승째…두산, 타선 결정력서 LG 압도

두산 최주환은 5회 투아웃 후 주자 없는 상황에서 비거리 115m짜리 우월 솔로 아치로 시즌 첫 홈런을 장식했다.

두산은 4-1로 앞선 6회 말 3연속 안타와 LG 켈리의 3루 송구 실책을 묶어 1점을 보탠 뒤 정수빈의 희생플라이, 호세 페르난데스의 우전 적시타를 합쳐 3점을 더해 승패를 갈랐다.

LG는 9회 초 2점을 만회했지만, 2사 1, 2루에서 채은성이 두산 이형범에게 삼진으로 물러나 3점 차로 무릎을 꿇었다.

[email protected]

(끝)





<연합뉴스 긴급속보를 SMS로! SKT 사용자는 무료 체험!>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신고하기

이전 10 페이지다음 10 페이지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