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타

종합격투기 전설 반다레이 실바, 17일 한국서 팬 미팅

일병 news1

조회 60

추천 0

2019.05.16 (목) 17:25

                           


종합격투기 전설 반다레이 실바, 17일 한국서 팬 미팅





종합격투기 전설 반다레이 실바, 17일 한국서 팬 미팅

(서울=연합뉴스) 신창용 기자 = '도끼 살인마'로 불리는 종합격투기의 전설 반다레이 실바(43·브라질)가 한국 팬들을 만난다.

종합격투기 스포츠 단체 배틀필드FC는 실바가 17일 오후 5시 서울 강남 스타필드 코엑스몰 라이브플라자에서 기자회견과 팬 미팅을 연다고 16일 밝혔다.

배틀필드FC는 "팬 사인회 및 기념 촬영 행사와 함께 다양한 경품 이벤트가 준비돼 있다"고 전했다.

실바는 이틀 전 내한했다. 15일에는 강남에 위치한 배틀필드FC 사무실에서 명예 홍보대사로 위촉됐다.

실바는 화끈한 경기 스타일로 유명하다. 셀 수 없이 많은 명승부를 펼치며 일본 격투기 단체 프라이드FC의 흥행을 이끈 핵심 선수 중 하나였다.

한번 승기를 잡으면 상대를 단번에 제압하며 화끈한 플레이를 보여주는 파이터로, 훅을 휘두르는 모습이 마치 도끼를 휘두르는 것 같다고 해 '도끼 살인마'라는 별명을 얻었다.

종합격투기 전적은 51전 35승(25KO) 14패 1무 1무효다.

배틀필드FC 관계자는 "7월 마카오에서 배틀필드FC 두 번째 대회를 치를 예정"이라며 "앞으로 실바는 배틀필드FC 홍보대사로서 많은 역할을 함께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격투기 선수 출신인 이용우 대표가 설립한 배틀필드FC는 2017년 올림픽 공원 올림픽홀에서 첫 번째 대회를 진행했다.

[email protected]

(끝)





<연합뉴스 긴급속보를 SMS로! SKT 사용자는 무료 체험!>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신고하기

이전 10 페이지다음 10 페이지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