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구

프로농구 FA 김종규, 협상 결렬…LG는 KBL에 진상 조사 요구

일병 news1

조회 67

추천 0

2019.05.15 (수) 14:25

                           


프로농구 FA 김종규, 협상 결렬…LG는 KBL에 진상 조사 요구



프로농구 FA 김종규, 협상 결렬…LG는 KBL에 진상 조사 요구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프로농구 창원 LG에서 자유계약선수(FA) 자격을 얻은 국가대표 센터 김종규(28·207㎝)가 다른 구단과 협상 테이블에 앉게 될 가능성이 커졌다.

LG 한상욱 단장은 15일 "김종규에게 연봉 9억 6천만원, 인센티브 2억 4천만원 등 첫해 보수 총액 12억원에 5년간 계약하자고 제의했으나 결렬됐다"며 "다만 다른 구단의 사전 접촉 의혹이 있는 만큼 KBL에 이에 대한 진상 조사를 요청했다"고 밝혔다.

올해 FA 시장 '최대어'로 꼽힌 김종규는 2018-2019시즌 정규리그에서 평균 11.8점에 7.4리바운드를 기록, LG를 4강 플레이오프까지 이끈 팀의 기둥이다.

그러나 원소속구단과 FA 협상에서 합의에 이르지 못해 다른 구단으로 이적할 가능성이 커졌다.

다만 LG의 타 구단 사전 접촉 진상 조사 요구를 KBL이 받아들일 경우 타 구단 협상 과정이 보류될 수도 있다.

김종규가 KBL로부터 FA 자격을 인정받으면 영입을 희망하는 다른 구단에서는 연봉 9억 6천만원 이상의 조건을 제시해야 한다.

LG는 또 다른 FA인 가드 김시래(30)와는 5년간 첫해 보수 총액 6억원에 계약했다.

[email protected]

(끝)





<연합뉴스 긴급속보를 SMS로! SKT 사용자는 무료 체험!>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신고하기

이전 10 페이지다음 10 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