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한화 강인권 배터리 코치 병가…차일목 코치 합류

일병 news1

조회 80

추천 0

2019.03.19 (화) 18:02

                           


한화 강인권 배터리 코치 병가…차일목 코치 합류



한화 강인권 배터리 코치 병가…차일목 코치 합류

(창원=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한화 이글스 강인권 배터리 코치가 병가를 내고 잠시 건강을 추스른다.

한용덕 한화 감독은 19일 경남 창원NC파크에서 NC 다이노스와 2019 신한은행 마이카 KBO리그 시범경기에 나서기 전 "차일목 2군 배터리 코치가 새로 올라왔다. 강인권 코치는 병가를 냈다. 많이 아프다"고 밝혔다.

한 감독은 "검사는 해봤는데, 한 달 정도 쉬고 복귀할 예정"이라며 "스프링캠프에서 잘 못 먹더니 살이 많이 빠졌다. 안쓰러워서 못 보겠다"고 상황을 설명했다.

강 코치가 병가를 낸 데는 한 감독의 결단력도 있었다.

한 감독은 "건강이 우선"이라며 "일단 쉬게 하자고 했는데, 구단 사장님이 받아들여 주셔서 일단 쉬는 것으로 됐다"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끝)





<연합뉴스 긴급속보를 SMS로! SKT 사용자는 무료 체험!>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신고하기

이전 10 페이지다음 10 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