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

[아시안컵] 정우영 "부진한 경기력? 아직 결승까지 많이 남았다"

일병 news1

조회 150

추천 0

2019.01.16 (수) 12:22

                           


[아시안컵] 정우영 "부진한 경기력? 아직 결승까지 많이 남았다"





[아시안컵] 정우영 부진한 경기력? 아직 결승까지 많이 남았다



(아부다비=연합뉴스) 이영호 기자 = "앞선 경기에서 아쉬운 부분이 있었지만 우리의 축구를 계속 이어갈 것이다."

한국 축구대표팀의 중앙 미드필더 정우영(알사드)이 파울루 벤투 감독에 대한 선수들의 강한 신뢰감을 전하고 나섰다.

정우영은 15일(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 아부다비의 알 나얀 스타디움에서 열린 공식 기자회견에 참석해 "앞선 두 경기에서 부족하고 답답했던 점을 보완하겠다"라며 "반드시 승점 3을 가져오도록 선수들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벤투호는 한국시간으로 16일 오후 10시 30분 알 나얀 스타디움에서 중국과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조별리그 C조 최종전을 치른다. 중국을 깨면 한국은 C조 1위로 16강에 오른다.

정우영은 "조별리그 1, 2차전에서는 아쉬운 부분도 많았고 다득점도 못 했다. 그래도 무실점 경기를 치르면서 우리의 축구 스타일을 바꾸지 않았다. 비록 기대에 미치지 못했더라도 흔들리거나 감독에 대한 믿음이 깨지지 않는다"라고 밝혔다.

그는 "조별리그 초반에 문제가 나오는 게 훨씬 낫다. 아직 결승까지 경기가 많이 남았고, 우리는 우승을 해야 하는 만큼 점점 더 좋아질 것이다. 선수들 모두 확신을 가지고 있다"고 강조했다.

중국 무대에서도 활약했던 정우영은 "중국 슈퍼리그에서 2년 동안 뛰었다. 지금 대표팀에 있는 선수들도 아는 얼굴이 많다"라며 "중국에 대한 분석 결과를 토대로 여러 가지를 잘 준비하고 있다. 그동안 부족했던 점을 보완하고 있다"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끝)





<연합뉴스 긴급속보를 SMS로! SKT 사용자는 무료 체험!>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신고하기

이전 10 페이지다음 10 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