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MLB 시애틀, 기쿠치와 계약…"팀의 현재·미래에 필요"

일병 news1

조회 2,089

추천 0

2019.01.03 (목) 11:00

                           


MLB 시애틀, 기쿠치와 계약…"팀의 현재·미래에 필요"



MLB 시애틀, 기쿠치와 계약…팀의 현재·미래에 필요

(서울=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일본인 좌완 투수 기쿠치 유세이(28)가 3일(한국시간) 협상 마감 직전에 미국프로야구(MLB) 시애틀 매리너스와 계약했다.

시애틀 구단은 자세한 계약 내용을 공개하지는 않았지만, ESPN은 3년 4천300만 달러 규모라고 보도했다.

2021년 시즌이 지나면 시애틀 구단은 4년 6천600만 달러 규모로 연장 계약을 할 수 있다.

만약 구단이 4년 추가 계약을 거부한다면, 기쿠치는 2022년에 1천300만 달러 옵션을 행사하거나, 자유계약선수(FA)를 선언할 수 있다.

다시 말해 기쿠치는 2022년 옵션을 포함해 4년간 5천600만 달러를 보장받고, 성적에 따라 최대 7년간 1억900만 달러로 확대할 수 있는 계약서에 도장을 찍었다.

고교 시절부터 메이저리그 구단의 관심을 받은 기쿠치는 2011년부터 일본프로야구 세이부 라이언스에서 지난해까지 8시즌을 뛰면서 통산 73승 46패, 평균자책점 2.77을 기록했다.

2017년에는 4번의 완봉승을 포함해 16승 6패 평균자책점 1.97로 최고의 시즌을 보냈다.

2018년 시즌 후 구단 동의를 얻어 포스팅 시스템(비공개 경쟁입찰)으로 빅리그 진출에 도전한 기쿠치는 협상을 거쳐 시애틀로 행선지를 확정했다.

제리 디포토 시애틀 단장은 "기쿠치의 성격, 재능, 경험, 나이를 보고 우리 팀 구성에 우선으로 필요한 선수라고 판단했다"며 "그는 시애틀의 현재와 미래에 모두 영향을 끼칠 수 있는 흥미롭고 젊은 투수"라고 기대했다.

시애틀이 지난해 11월 선발투수 제임스 팩스턴을 뉴욕 양키스로 트레이드하면서 기쿠치는 선발투수진의 한 축을 담당할 전망이다.

[email protected]

(끝)





<연합뉴스 긴급속보를 SMS로! SKT 사용자는 무료 체험!>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0

신고하기

이전 10 페이지다음 10 페이지

이전검색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