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리얼무토 솔로포' MLB 올스타, 요미우리에 9-6 승리

일병 news1

조회 477

추천 0

2018.11.08 (목) 21:24

                           
'리얼무토 솔로포' MLB 올스타, 요미우리에 9-6 승리

 
[엠스플뉴스]
 
메이저리그 올스타가 일본 투어 첫 경기를 승리로 장식했다.
 
메이저리그 올스타는 11월 8일(이하 한국시간) 도쿄돔에서 열린 ‘2018 메이저리그 올스타 투어 in Japan' 첫 번째 경기에서 J.T 리얼무토의 솔로홈런 포함 2안타 2타점 활약으로 요미우리 자이언츠를 9-6으로 눌렀다.
 
1회 메이저리그 올스타가 선취점을 뽑았다. 야디에르 몰리나와 로날드 아쿠냐 주니어가 안타-2루타로 만든 1사 2, 3루에서 후안 소토가 유격수 땅볼을 때렸다. 하지만 유격수 사카모토 하야토가 유격수 송구 실책을 범해 주자 2명이 모두 득점했다.
 
3회에는 빅이닝에 성공했다. 메이저리그 올스타는 요미우리 수비진이 흔들린 틈을 타 5안타 1볼넷을 추가해 대거 5점을 얻었다. (7-0)
 
요미우리도 반격을 시작했다. 3회 말 선두타자 코바야시 세이지가 두 번째 투수 다니엘 노리스를 상대로 2루타를 치고 나갔고, 후속 타자 2명이 땅볼 2개로 주자를 불러들였다. 4회 말에도 첫 두 타자가 안타-실책으로 출루했고 와다 렌이 인사이드 더 파크 홈런으로 3점을 추가했다. (7-4)
 
하지만 메이저리그 올스타는 리드를 뺏기지 않았다. 5회 리얼무토의 솔로포, 7회 무사 1, 3루에서 키케 에르난데스의 병살타 때 3루 주자의 득점으로 2점을 추가했다.
 
요미우리도 6회와 8회 우사미 신고와 이시카와 신고의 적시타를 묶어 2점을 만회했지만, 점수차를 극복하지 못했다.
 
메이저리그 올스타 선발 헥터 벨라스케스는 2이닝 2피안타 3탈삼진 무실점으로 승패 없이 물러났다. 요미우리 선발 타카타 호세이는 3이닝 7피안타 7실점(5자책) 난타를 당하고 패했다.
 
황형순 기자 [email protected]


ⓒ <엠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신고를 접수하시겠습니까?

이전 10 페이지다음 10 페이지

이전검색